천안시, 공공기관 내부청렴도 2단계 상승
천안시, 공공기관 내부청렴도 2단계 상승
  • 윤원중 기자
  • 승인 2019.12.09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렴도 종합 3등급...외부청렴도는 1단계 하락…전국 평균 대비 높은 수준
신뢰받는 시정과 청렴도 향상을 위한 다양한 시책 추진 계획

천안시청 전경

천안시가 국민권익위원회가 주관한 ‘2019년도 공공기관 청렴도’ 측정에서 내부청렴도가 2단계 상승하며 종합 3등급을 받았다.

천안시는 전국 시 평균(7.93점)보다 높은 점수(8.08점)를 받았으며, 특히 업무청렴, 조직문화 등 내부청렴도 등급이 지난해 4등급에서 두 단계 상승한 2등급(7.79점)을 얻었다.

그러나 외부청렴도가 지난해 2등급에서 하락한 3등급(8.25점)으로 평가돼 종합청렴도가 지난해(8.09점)보다 0.1점 소폭 하락하며 종합 3등급을 기록하게 됐다.

구만섭 천안시장 권한대행은 “시민으로부터 신뢰받는 천안시를 위해 공정하고 투명한 업무처리에 대한 근본적인 인식개선이 필요한 때로, 간부공무원부터 일선 담당자까지 전 직원의 책임감을 주문하겠다”고 말했다.

매년 실시되는 권익위 주관 공공기관 청렴도 측정은 올해 총 733개 공공기관, 226개 기초지자체, 75개 시를 대상으로 각 기관의 민원인(인허가, 보조금, 공사, 용역, 세무 등)과 내부공무원을 무작위 추출해 모바일, 이메일, 전화 조사로 측정했다.

천안시는 2020년에도 신뢰받는 시정과 청렴도 향상을 위한 전 직원 청렴교육, 익명신고시스템 운영, 청렴마일리지 포상, 직무관련자 청렴인식개선, 부조리 관행 타파를 위한 엄중한 공직감찰 등 다양한 시책을 추진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