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국내 우량기업 4개사 투자유치
천안시, 국내 우량기업 4개사 투자유치
  • 윤원중 기자
  • 승인 2019.12.09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776억원 투자...151명 고용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천안시청 전경

천안시가 국내 우량기업 4개사로부터 776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

천안시는 9일 오후 충남도청 대회의실에서 ‘㈜제이쓰리’(대표 이경환)와 ‘㈜안마이크론시스템’(대표 안희태), ‘㈜에이치씨씨’(대표 기호중), ‘㈜바이오시엠’(대표 조규태)과 투자협약(MOU)을 체결한다.

이들 기업은 천안시와 고용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투자양해각서에 서명했으며, 협약에 따라 관내 총 5만8880㎡ 부지에 776억원 상당을 투자하고 151명의 고용 창출을 이뤄낼 전망이다.

제이쓰리는 2006년 12월 기업을 창설해 반도체용 웨이퍼 전문 제조 기업으로 최근 일본 수출 규제에도 천안시가 제공한 성남면 제5산업단지에 사업장 증설을 계획했다. 올 12월부터 2021년 12월까지 제5산업단지 내 1만5242㎡ 부지에 총 381억 원을 투자해 공장을 증설할 예정이며 53명의 고용창출효과가 기대된다.

안마이크론시스템은 2015년 5월 기업을 창설한 디스플레이 자동화 장비 전문 제조 기업이다. 이달부터 2020년 6월까지 성환읍 왕림리 일원에 1만9038㎡ 부지에 총 80억 원을 투입해 공장을 조성하며 20명의 고용창출효과를 거둘 것으로 보인다.

반도체 제조 장비를 생산하는 에이치씨씨는 2016년 4월 창설한 기업으로, 2021년 5월부터 2022년 3월까지 총 250억원을 투자해 동부바이오산업단지 내 1만8000㎡ 부지에 공장을 설립하며 35명의 고용창출 효과를 낼 전망이다.

2011년 1월 기업을 창설한 화장품 전문 제조 기업 바이오시엠은 2021년 5월부터 2022년 3월까지 동부바이오산업단지 내 6,600㎡ 부지에 총 65억원 투자로 공장을 조성해 43명의 고용창출효과를 낼 예정이다.

구만섭 천안시장 권한대행은 “이번 우량기업 4개사 투자유치가 고용확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