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소영 천안시의원, “부성2동 행정복지센터 청사이전 만전 기해 달라”
엄소영 천안시의원, “부성2동 행정복지센터 청사이전 만전 기해 달라”
  • 윤원중 기자
  • 승인 2019.12.05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27회 제2차 정례회 행정사무감사에서 거듭 촉구

천안시의회 행정안전위원회 엄소영 위원장은 제227회 제2차 정례회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부성2동 행정복지센터 청사이전이 차질없이 진행되도록 만전을 기해주길 바란다”고 거듭 당부했다.

엄소영 위원장은 “천안시 30개 읍·면·동 청사중 부성2동 행정복지센터 청사만이 건물을 임차해서 쓰고 있으며, 임차료가 연 1억5000만원에 달한다”며 “현재 부성2동 청사는 노태산 민간부지에 이전을 추진하고 있으나, 2020년 3월 실시계획 인가시 협약내용의 변경 가능성이 있다. 계획에 차질이 생길 경우까지 감안해 차선책을 미리 강구해 달라”고 주문했다.

이어 “노태산 민간공원부지는 주민들과 여러차례 공청회를 통해 청사부지로 검토한 최적안이다. 2020년 3월 실시계획인가시 청사에 관한 내용이 협약에 변경없이 반영될수 있도록 하고, 관련부서와 협업해 부성2동 주민들의 오랜 염원인 행정복지센터 신축에 문제가 발생되지 않도록 끝까지 노력을 기울여 달라”고 강조했다.

한편, 천안시는 노태민간공원 조성사업과 관련 행정복지센터 청사를 노태산 민간공원 부지에 이전 추진중에 있으며, 2020년 착공해 2022년 준공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