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열묵·최차열·이재선 충남문화상 수상
신열묵·최차열·이재선 충남문화상 수상
  • 황재돈 기자
  • 승인 2019.12.03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예술·체육부문 수상자 선정

(왼쪽부터) 신열묵 한국서화협회 충남지회장, 최차열 한국사진작가협회 전 충남지회장, 이재선 충남하키협회장.
(왼쪽부터) 신열묵 한국서화협회 충남지회장, 최차열 한국사진작가협회 전 충남지회장, 이재선 충남하키협회장.

57회 충남문화상 수상자에 신열묵 한국서화협회 충남지회장과 최차열 한국사진작가협회 전 충남지회장, 이재선 충남하키협회장이 이름을 올렸다.   

충남도는 충청남도 문화상 심의위원회를 열어 문화·예술·체육부문 수상자를 이 같이 선정했다고 3일 밝혔다.

1957년 제정된 충남문화상은 각종 활동을 통해 지역 문화를 창달하거나 향토 문화를 선양하고, 지역 사회 발전에 기여한 도민 또는 출향인에게 주는 상이다. 그동안 충남문화상을 수상한 문화인은 291명이다.

신열묵 회장은 세계 최초로 최대길이의 한문 한글 해석본 법화경 사경을 완성하는 등 서예 한 분야에서 40여 년간 창의적이고 열정적인 작품 활동을 통해 문화예술계 귀감이 돼 왔다. 

최차열 전 회장은 열정적인 작품활동으로 도를 대내외에 알리는 데 기여했고, 한국사진작가협회 충남지회장과 서산지부장을 역임하면서 도내 사진 예술 발전과 사진 인구 저변 확대를 위해 노력했다. 

이재선 회장은 1975년 아산고, 1978년 아산중 하키부를 창단하고, 적극적인 행·재정적 지원으로 전국 규모의 대회에서 50여 회 우승하는 등 체육 발전에 기여해 왔다.

충남문화상 시상식은 오는 12월 30일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