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충남지사 ‘중동행’..외교 다변화 '물꼬'
양승조 충남지사 ‘중동행’..외교 다변화 '물꼬'
  • 황재돈 기자
  • 승인 2019.12.02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부터 6일까지 바레인·UAE 방문

양승조 충남지사가 2일부터 6일까지 지방외교 다변화를 위해 바레인과 아랍에미리트 출장길에 올랐다. 자료사진.
양승조 충남지사가 2일부터 6일까지 지방외교 다변화를 위해 바레인과 아랍에미리트 출장길에 올랐다. 자료사진.

양승조 충남지사가 2일부터 6일까지 지방외교 다변화를 위해 바레인과 아랍에미리트 출장길에 올랐다. 

2일 충남도에 따르면 양 지사의 이번 출장은 중동시장을 개척하고, 중앙·지방정부 교류·협력 추진, 충남도-바레인 대학병원 간 교류·협력을 위해 준비됐다. 

충남도지사가 중동을 찾은 사례는 있지만 시장 개척을 포함한 교류·협력을 위한 출장은 처음이라는 것이 도 설명이다. 

일정을 보면 양 지사는 출국 이틀째인 3일(현지시각)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서 열리는 중동 유기농 및 천연제품 박람회를 관람한 뒤 바레인으로 이동한다. 

이후 바레인 수도주인 마나마에서 열리는 공동학습네트워크(Joint Learning Network. JLN) 세계대회 오프닝 행사에 참여할 예정이다. 

공동학습네트워크는 보편적 의료 보장과 보건 재정 확대 방안 모색을 위해 바레인 등 34개국이 회원으로 참여 중인 국제기구다. 

행사 참석에 이어 마나마 주지사와 간담회를 갖고 양 지역 간 교류·협력 의향을 확인한 뒤 세부 추진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또 국가보건최고위원회 의장과 의료규제청 최고 경영자와 만남을 통해 도내 보건의료 기업의 중동 진출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양 지사는 “바레인 보건최고위원회 의장 초청으로 중동 출장을 가게 됐다”며 “이번 방문은 대한민국 지방정부 공공외교를 넓히고, 충남도 국제교류 다변화와 중동시장 판로 확대 방안을 찾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