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기왕, ‘청와대 4인방’과 출판기념회
복기왕, ‘청와대 4인방’과 출판기념회
  • 황재돈 기자
  • 승인 2019.12.01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음달 14일 온양그랜드호텔, 김영배·민형배·김우영과 공동 집필
자치분권, 포용국가, 소득주도성장 등 가치와 철학 엮어

복기왕 더불어민주당 아산갑 지역위원장이 다음달 14일 오후 3시 온양그랜드호텔 2층 갤럭시홀에서 저서 '정치의 반전을 꿈꾸다' 출판기념회를 갖는다. 
복기왕 더불어민주당 아산갑 지역위원장이 다음달 14일 오후 3시 온양그랜드호텔 2층 갤럭시홀에서 저서 '정치의 반전을 꿈꾸다' 출판기념회를 갖는다. 

복기왕 더불어민주당 아산갑 지역위원장이 다음달 14일 오후 3시 온양그랜드호텔 2층 갤럭시홀에서 저서 <정치의 반전을 꿈꾸다> 출판기념회를 갖는다. 

이 책은 복 위원장(전 청와대 정무비서관)을 비롯해 김영배 전 청와대 민정비서관, 민형배 전 청와대 사회정책비서관, 김우영 전 청와대 자치발전비서관 4명이 공동 저자라는 점이 특징이다.

이들은 같은 기간 청와대에서 근무했으며, 내년 총선 출마를 위해 지난 8월 동반 퇴직했다. 이들은 또 지난 2010년 충남 아산시장과 서울 성북구청장(김영배), 광주 광산구청장(민형배), 서울 은평구청장(김우영) 등 기초단체장 출신이라는 공통점을 가졌다.

이들은 책에서 ‘나는 왜 정치를 하는가’ 물음에 각자의 생각을 담아냈다. 또 청와대 재직 시절좌담 등을 통해 공유해온 자치분권, 포용국가, 소득주도성장 등의 가치와 철학을 엮어냈다.    

저자가 4명이다 보니 출판기념회도 4번 가질 예정이다. 그 첫 일정이 복 위원장 지역구인 아산에서 시작된다.

복 위원장은 초대의 글에서 “언제나 가치 있는 삶을 살고 싶었다. 어떤 상황에서도 이해득실보다 시대 소명을 따르고자 했다”며 “그런 저를 믿고 너무나 많은 분들이 응원해 주셨다. 그래서 여기까지 더 당당하게 올 수 있었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이 책은 함께 걸어온 그 동행의 역사와 함께 걸어가고 싶은 대한민국의 미래, 아산의 미래가 담겨있다”며 “함께 해주신 분들과 따뜻한 희망 이야기를 나누고 싶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