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운하, 靑하명수사 논란에 “나와 무관한 일”
황운하, 靑하명수사 논란에 “나와 무관한 일”
  • 김재중 기자
  • 승인 2019.11.27 11:02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청장 재직시, 김기현 전 시장 측근비리 수사배경 초점 
27일 페이스북 통해 입장표명 “검찰 수사에 언제든 협조”
대전경찰청서 기자회견 "터무니 없다. 짜증 난다" 격앙된 반응

황운하 대전지방경찰청장. 자료사진.
황운하 대전지방경찰청장. 자료사진.

[기사보강 : 오후 3시] 김기현 전 울산시장에 대한 ‘청와대발 하명수사’ 논란의 중심에 선 황운하 대전지방경찰청장이 “정치적 고려 없이 법과 원칙에 따라 신속하고 절제된 방법으로 수사를 진행했고, 기소하기에  충분하다는 판단 하에 기소의견으로 송치한 것 뿐”이라고 해명했다.  

황 청장은 27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통화하지 못한 기자분들을 위해 짧게 입장을 밝힌다”며 ‘하명수사’ 의혹에 대한 공식입장을 밝혔다. 

앞서 <동아일보>는 “울산지검 공안부는 지난해 지방선거 직전 경찰이 수사한 김 전 시장의 비서실장 등 측근 3명에 대한 뇌물수수 의혹 첩보가 대통령민정수석비서관 산하 반부패비서관실→경찰청→울산경찰청 순으로 이첩된 사실을 확인했다”고 단독 보도했다.  

조국 전 법무부장관이 청와대 민정수석으로 재직하던 당시, 청와대가 자유한국당 소속 울산시장 후보였던 김기현 전 시장과 관련된 비위첩보를 경찰청에 전달하고, 이것이 황 청장이 재직했던 울산경찰청으로 하달돼 수사가 진행된 것으로 검찰이 판단하고 있다는 의미다. 때문에 청와대발 ‘하명수사’라는 의혹이 일고 있는 셈. 

의혹의 중심에 선 황운하 청장은 “청와대가 경찰청에 첩보를 이첩했다는 보도가 있는데, 지난해 야당측의 고발이 있던 시점부터 이미 제기됐던 의혹”이라며 “진즉 진행되었어야 할 수사사항이다. 이제서야 뒤늦게 진행되는 점이 안타까울 뿐”이라는 반응을 나타냈다. 

청와대발 하명수사 의혹에 대해 전혀 알지 못하기에 진실이 명백하게 밝혀지기를 자신도 희망한다는 뜻이다. 

이와 관련해 황 청장은 “울산경찰은 경찰청 본청으로부터 첩보를 하달 받았을 뿐, 그 첩보의 원천이 어디인지, 첩보의 생산경위가 어떠한지는 알지 못한다”며 “울산경찰과는 무관한 일”이라고 주장했다.  

이어서 그는 “하달된 첩보의 내용은 김기현 전 시장 비서실장의 각종 토착비리에 관한 첩보였다”며 “신속하고 절제된 방법으로 수사를 진행했고, 기소하기에  충분하다는 판단하에 기소의견으로 송치한 것 뿐”이라고 설명했다. 

황 청장은 검찰이 이번 사건을 울산지검에서 서울중앙지검으로 이송한 것에 대해서는 “환영한다”며 “신속하게 마무리하기 위한 절차에 돌입했다고 판단하기 때문이다. 언제든 수사에 적극 협조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황 청장은 이날 오후 대전경찰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해명은 페이스북을 통해 말씀 드렸다”며 “국민들이 혼란에 빠질 수 있는 의혹제기를 하고 나중에 아니면 말고식으로 하는 것은 위험하다”고 거듭 강조했다. 

그는 수사착수 경위와 관련해 재차 “터무니없는 이야기”라며 “짜증이 난다”고 격앙된 반응을 보였다. 특히 조국 전 장관의 지시가 있지 않았느냐는 의혹제기에 대해 “답변할 필요성을 못 느낀다. 억지로 연결시키려고 안달이 났다”며 “무책임한 의혹제기 좀 하지 말라”고 단호한 입장을 드러냈다.

한편 황 청장은 지난 18일 명예퇴직을 신청, 사실상 내년 총산출마 의지를 굳힌 상태다. 그러나 김기현 전 울산시장 등이 제기한 고소·고발 사건에 휘말리면서 명예퇴직이 받아들여지지 않을 수도 있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공무원 감사규정상 수사가 진행 중인 경우, 의원면직을 허용해선 안된다는 조항 때문이다. 

이와 관련해서도 황 청장은 “의원면직이 제한되어 선거출마가 어려울 수 있다는 주장은 마타도어성 혹세무민 또는 무지의 소치”라며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추워지는디 2019-11-29 09:53:29
검찰에서 수사해보면 알긋제
하명 수사인지 아닌지, 청에 보고 혔는지 안혔는지

하명수사 2019-11-28 09:06:31
검찰에서 철저하게 수사해서 진상을 밝히고, 관련자들을 엄정 구속수사해야 나라다운 나라가 되지~~~~

묘한느낌 2019-11-27 16:32:30
점점 묘한 기분이 들고 있는건 나 혼자만의 느낌일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