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한국 경제, 지속적 리더십이 중요”
문 대통령 “한국 경제, 지속적 리더십이 중요”
  • 청와대=류재민 기자
  • 승인 2019.11.14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보고에 “각 부처 장관 원팀으로 협력 시스템 강화”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홍남기 경제부총리로부터 최근 경제상황 관련해 보고를 받은 뒤 “한국경제에 대한 리더십을 지속적으로 보여주는 것이 중요하다”며 현 경제상황과 미래에 대한 전망 등을 자세히 설명할 것을 당부했다. 자료사진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홍남기 경제부총리로부터 최근 경제상황 관련해 보고를 받은 뒤 “한국경제에 대한 리더십을 지속적으로 보여주는 것이 중요하다”며 현 경제상황과 미래에 대한 전망 등을 자세히 설명할 것을 당부했다. 자료사진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홍남기 경제부총리로부터 최근 경제상황 관련해 보고를 받은 뒤 “한국경제에 대한 리더십을 지속적으로 보여주는 것이 중요하다”며 현 경제상황과 미래에 대한 전망 등을 자세히 설명할 것을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특히 “혁신성장 분야에서 새로운 시도와 창업, 규제혁신 등 많은 성과가 있었다”고 평가하며 “화장품 시장도 바이오산업의 중요한 축인 만큼 K-뷰티 산업의 육성을 바이오산업 혁신방안 마련 시 적극 검토해줄 것”을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또 한일 수출규제, 혁신성장 등 각부처간 협업을 높이 평가하며 “앞으로도 각 부처 장관들이 중심이 되어 원팀으로서 협력 시스템이 지속·강화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앞서 홍 부총리는 이날 문 대통령에게 “연말까지 예산의 이·불용 최소화, 공공기관 투자 집행강화, 민간기업 투자 애로해소 등으로 경제 활력 제고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보고했다.

“지자체의 반복적 이·불용 발생 사업 등에는 내년에 원점에서 존폐를 점검 하겠다”고도 했다.

그는 이어 “2020년 경제정책 방향과 관련해 경기 반등의 모멘텀을 마련하고, 경제 체질개선과 구조개혁 본격화로 성장 동력 확충과 지속가능 성장의 확고한 토대 구축에 역점을 두겠다”고 말했다.

이밖에 “경제 체질개선을 위해 창업 활성화, 공공기관 혁신, 인구구조 변화에 대응한 대비 및 제도 정비, 획기적 규제혁파 등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국민적 요구가 높은 공정·상생·포용의 3대 가치가 우리 경제의 기본 토대가 될 수 있도록 여러 방안을 강구 하겠다”고도 덧붙였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에서 “경제부총리는 혁신성장과 관련해, 제2벤처붐 가시화, 스마트공장 보급 확산, 소재·부품·장비 핵심 전략품목 조기공급 안정화, R&D 투자 확대, 혁신인재 양성, 규제 샌드박스 도입 등에 대한 성과를 보고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