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치원소방서,‘산소 차단’K급 소화기로 주방안전 지켜요
조치원소방서,‘산소 차단’K급 소화기로 주방안전 지켜요
  • 김형중 기자
  • 승인 2019.11.08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형주방 운영 업소 대상 의무설치 홍보 강화

세종시 조치원소방서가 화기취급이 많은 겨울을 맞아 각종 시설 주방에 K급 소화기를 의무적으로 비치하도록 홍보에 나섰다.
 
8일 조치원소방서에 따르면 개정 이전에 영업 중인 곳은 K급 소화기 설치율이 낮은 것으로 조사됨에 따라 한국외식업협회 등과 홈페이지·SNS를 통해 다양한 홍보를 펼치고 있다.

음식점 등의 주방에서 발생하는 화재 가운데 약 30%가 식용유로 인해 발생하고 발화점이 낮아 화재의 위험이 높고, 불을 끄더라도 재발화의 위험이 크다. 

이 경우 일반 소화기로는 진압이 어렵지만 K급 소화기는 기름막을 형성시켜 식용유의 온도를 낮추고 산소공급을 차단해 효과적으로 화재를 진압할 수 있다.

소방서 관계자는 “분말소화기 외에 식용유를 많이 사용하는 음식점 주방에는 K급 소화기를 추가로 비치해 화재위험에 대비해야 한다”며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한편, 지난 2017년 6월 12일 화재안전기준이 개정되어 중·대형 주방이 있는 업소, 기숙사, 병원 등 시설은 물론 소형주방이 있는 음식점에도 25㎡ 이상인 곳에는 K급 소화기를 추가 비치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