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천안시누리별장애인종합복지관’ 개관
천안시, ‘천안시누리별장애인종합복지관’ 개관
  • 윤원중 기자
  • 승인 2019.11.08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디스플레이 임직원 기부금 40억원 등 총 110억원 투입
주간보호센터와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으로 장애인 편의와 자립 도모

천안시누리별장애인종합복지관 전경

천안시누리별장애인종합복지관이 개관식을 갖고 장애인의 권익 증진과 사회참여를 위한 본격적인 종합적인 서비스 지원에 들어간다.

천안시는 8일 삼룡동 천안시누리별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 구본영 시장과 유관기관, 단체, 시민 등 300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관식을 갖는다.

이로써 천안시는 서북구에 있는 천안시장애인종합복지관에 이어 동남구에 천안시누리별장애인종합복지관 문을 열며 시민들의 장애인복지 종합서비스에 대한 지역적인 불균형을 해소하게 됐다.

천안시누리별장애인종합복지관은 삼성디스플레이(대표이사 이동훈) 임직원 기부금 40억원 등 총 110억원(국비 5억, 도비 3억, 시비 62억, 민간 40억)을 들여 연면적 3,226㎡에 지하1층 지상3층으로 규모로 지난해 3월 착공, 올 4월 18일 준공됐다.

복지관의 주요 시설로는 수중운동실, 장애인목욕탕, 최중증 뇌병변 주간보호센터를 비롯한 12개 프로그램실, 직업적응훈련실, 사회적응실, 상담실, 자원봉사자실, 통합사무실, 카페 등이 있다.

복지관 건물 중앙에는 중정(작은 뜰)이 있어 내부에 자연광이 고루 닿고 어느 곳에서나 자연을 바라볼 수 있다는 특징이 있어 장애인과 그 가족들에게 마음의 안정감을 줄 것으로 보인다.

또 복지관의 냉난방 시설은 태양광발전장치를 100% 신재생 에너지 시스템으로 설비돼 약 30% 이상 냉난방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복지관은 주간보호센터와 생애주기별 교육 외에도 상담사례지원, 운동발달 및 수중활동, 그룹 언어활동, 예체능 활동, 직업지원 등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해 장애인 기능을 강화하고 자립을 도모한다.

이 외에도 장애인에 대한 사회적 인식개선을 위한 계몽, 홍보, 조사연구 등으로 지역사회의 통합 환경을 조성하고, 지역장애인의 전인적 재활과 자립, 복지증진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구본영 시장은 “천안시누리별장애인종합복지관은 함께하는 누리, 사람중심의 따뜻한 복지 실현이라는 미션과 바탕으로 2만6천 장애인의 편의 도모와 욕구해결을 위해 설립됐다”며 “장애인들의 꿈과 희망이 가득한 곳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