잉글리시 콘서트 & 조수미
잉글리시 콘서트 & 조수미
  • 박길수 기자
  • 승인 2019.10.30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최고의 바로크 앙상블 ‘잉글리시 콘서트’와
더 이상 수식이 필요없는 최고의 소프라노 조수미와의 만남
11월5일 오후 7시30분 대전예술의전당 아트홀

소프라노 조수미

바로크 음악 연주의 최고봉에 올라있는 영국의 바로크 전문 앙상블 ‘잉글리시 콘서트’와 신이 내린 목소리로 불리며 더 이상의 수식이 필요없는 세계최고의 소프라노 조수미가 만난다.

2003년 10월 2일 대전예술의전당 개관기념 연주에 초청돼 전석을 매진시키며 천상의 목소리를 들려줬던 소프라노 조수미는 당시 세계최고의 목소리가 어떤 것인지 대전시민들에게 깊이 각인시킨바 있다.

이번 초청공연에서는 목소리를 완벽히 컨트롤 할 수 있는 능력의 소유자만이 제대로 소화할 수 있는 바로크 음악을 연주한다.

헤리 비켓

특히 현재 바로크 음악 연주에서는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세계최고의 바로크 전문 연주단체인 잉글리시 콘서트가 함께하는데 무엇보다도 이 단체를 이끌고 있는 헤리 비켓의 경우 바로크와 고전 음악의 해석으로 극찬을 받고 있는 인물이어서 보다 큰 기대를 갖게 한다.

11월 5일 오후 7시 30분 아트홀에서 열리게 될 이번 공연에서는 바로크 음악의 대표적 작곡가인 비발디, 바흐, 헨델, 텔레만을 비롯 영국의 대표 작곡가인 퍼셀의 곡까지 다양한 작품을 연주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