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군, 내년 학교 교육경비 지원 20억 원 확정
금산군, 내년 학교 교육경비 지원 20억 원 확정
  • 이정석 기자
  • 승인 2019.10.30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산군이 지난 29일 행복교육협의회를 열고 내년 학교 교육경비 지원금을 20억 원으로 확정했다.
금산군이 지난 29일 행복교육협의회를 열고 내년 학교 교육경비 지원금을 20억 원으로 확정했다.

초·중·고 28개교 44개 사업, 문정우 군수 “보편적 교육복지 확대에 최선”

금산군이 내년 학교 교육경비 지원금을 20억 원으로 확정했다.

군은 지난 29일 행복교육협의회를 개최하고 2020년도 교육경비보조금을 심의·의결했다.

군청 다용도 대회의실에서 위원장 강흔구 부군수를 비롯한 위원 17명이 참석한 가운데 교육지원청과 초·중·고 28개교의 44개사업 20억 원 규모의 지원 방안을 논의했다.

내년도 학교 교육사업으로 ▲인문계고 및 특성화고 인재육성 3억7700만 원 ▲농어촌 방과후 학교운영 등 교육지원청 연계 5억5800만 원 ▲초․중등학교 원어민 보조교사 지원 및 예술 동아리 운영 등 29개 사업 5억6800만 원 ▲유치원의 전통예술 프로그램 800만 원 ▲행복교육지구 연계사업 7600만 원을 지원키로 했다.

또한 학교시설 개선 사업으로 ▲제원중 소규모 옥외 체육관 증축 2억7200만 원 ▲중앙초 노후인조잔디 교체 1억4100만 원을 지원키로 협의했다.

신규사업으로 세계자연문화유산 탐방, 방과후 학생자치 동아리 프로젝트, 체험과 영어학습을 접목시킨 ‘영어야 놀자’ 등 12개의 사업이 반영돼 지역 내 학생들이 다양한 학습 기회를 얻게 될 전망이다.

문정우 군수는 “저출산에 따른 학생수 감소, 지방교육 혁신 정책 등에 대한 대안을 모색하고, 자녀 교육시키기 좋은 교육환경 조성과 보편적 교육복지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