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민과 함께 하는 건양음악회 '성료'
논산시민과 함께 하는 건양음악회 '성료'
  • 이상진 기자
  • 승인 2019.10.29 2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양대 인문학관, 관객 200여명 참석-

'논산시민과 함께하는 건양음악회'가 28일 오후 3시30분 건양대 논산캠퍼스 인문학관 강당에서 진행됐다.(사진=건양대 제공)
'논산시민과 함께하는 건양음악회'가 28일 오후 3시30분 건양대 논산캠퍼스 인문학관 강당에서 진행됐다.(사진=건양대 제공)

'논산시민과 함께하는 건양 음악회'가 최근 건양대 인문학관 강당에서 펼쳐져 관람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논산시민과 건양대 학생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음악회는 논산시 주최, 건양대가 주관했다.

이 행사는 수도권에 비해 상대적으로 문화적 혜택을 누리기 어려운 지역시민과 대학생들에게 문화적 요구를 충족시킬 수 있는 맞춤형 프로그램으로 매년 제공되고 있다.

음악회에 참석한 관객들은 1시간 여에 걸친 타악기 앙상블 연주회(영화OST와 클래식 음악을 타악기 음색으로 재편곡)를 통해 우리들 귀에 익은 클래식 음악을 감상한 후 타악기 체험 기회도 가졌다.

한편 이번 연주회는 리트모 타악기 앙상블이 맡아 비제의 칼멘 등 우리들 귀에 익은 클래식 음악 8곡을 연주, 관객들로부터 뜨거운 박수갈채를 받았다.

이번에 연주를 맡은 리트모 타악기 앙상블은 실로폰과 드럼 외에 일반인들에게는 다소 생소한 마림바와 비브라폰, 신디사이저, 글로켄슈필 등의 악기로 구성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