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디스플레이, 2019 자원봉사 대축제 돌입...10월 한 달간
삼성디스플레이, 2019 자원봉사 대축제 돌입...10월 한 달간
  • 윤원중 기자
  • 승인 2019.10.18 09:5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아산, 경기 용인 지역 20개 초·중학교 도서 35만여권 정리정돈
149개 자원봉사팀, 10월 한 달간 아산시 80여곳에서 봉사활동 펼쳐

삼성디스플레이(대표이사 이동훈)가 10월 한 달 동안 진행하는 임직원과 가족들이 함께 참여하는 ‘2019 Enabling People 자원봉사 대축제’에 돌입했다.

‘2019 Enabling People 자원봉사 대축제’는 149개 임직원 봉사팀과 가족들이 초·중학교 도서 정리·정돈, 지역아동센터 교육봉사, 재능기부를 펼치는 자원봉사 활동이다.
 
충남 아산시, 경기 용인시 지역의 20개 초·중학교 도서 35만여권을 정리·정돈하는 ‘북적북적’(Book을 적재적소에 배치해 북적이는 도서관으로 재탄생) 봉사활동으로 도서관을 이용하는 아동·청소년 들이 보다 쾌적한 환경에서 독서를 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고 있다. 

또한, 지역아동센터 아동·청소년 대상 로봇코딩 과학교실, 예체능(탁구, 볼링, 기타연주 등) 재능기부, 장애인 외부활동 지원 등 지역내 도움이 필요한 80여곳에서 다양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지난 2014년부터 아동·청소년들의 교육문화개선을 위해 '책울림' 사업을 진행하면서 충남 지역 학교와 자매마을 등 51개소의 독서공간을 새로 꾸미고 약 9만여권의 도서를 기부했다.

아산시 금성초등학교 한정자 교감은 "학생수가 적은 학교라 교사가 적어 도서관 정리에 힘들었었다. 삼성디스플레이 봉사팀이 도서정리를 잘 해주셔서 아이들이 깨끗하고 새로운 독서환경에 아주 만족해 한다.”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지난 8월 '함께 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을 사회공헌 비전으로 발표하고 아동·청소년 교육 대상 교육 봉사와 지역사회 도움이 필요한 곳에 자원봉사 및 사회공헌 사업을 지속 실시하여 더불어 사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삼성디스플레이의 '함께 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는 삼성의 경영철학인 인재제일(People)과 상생추구(Co-Prosperity)의 핵심가치를 반영한 사회공헌 비전이다.

잠재력을 가장 창조적으로 발현할 수 있는 청소년을 대상으로, 청소년이 미래에 건강한 사회인으로 살아가는데 필요한 소양을 갖추도록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그네 2019-10-18 12:33:21
멋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