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교육청, 전국 처음 '산업안전보건 위험 표본조사' 펼쳐
세종시교육청, 전국 처음 '산업안전보건 위험 표본조사' 펼쳐
  • 김형중 기자
  • 승인 2019.10.16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개교 노사합동으로 조사....근골격계유해요인조사, 안전·보건위험성평가 추진

16일 세종시교육청이 한 학교에서 관계자들이 '산업안전보건 위험요소 표본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16일 세종시교육청이 한 학교에서 관계자들이 '산업안전보건 위험요소 표본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세종시교육청이 전국 시·도교육청 중 최초로 ‘근골격계유해요인조사 및 안전·보건위험성평가 표본조사’를 펼친다.

이 표본조사는 지난 10일부터 모두 3개교에 대해 3회를  산업안전보건전문기관과 동시에 추진한다.

표본조사 실시대상 3개교는 ‘제2회 산업안전보건위원회’에서 심의·의결을 통해 선정했으며 급식인원과 업무강도를 고려해 1식(초등), 2식(고등), 3식(고등) 각 1개교씩 3개교를 대상으로 선정했다.

조사는 임의의 시간을 간격으로 작업사항을 직접 관측하는 Work Sampling방법으로 산업위생기술사와 산업안전기술사 자격을 갖춘 전문기관과 연계해 RURA, REBA(직업적 근골격계 관련 작업자세에 대한 인간공학적 평가 기법) 등을 통해 노사가 함께 현장 조사를 진행한다.

표본조사는 영양교사, 영양사, 조리사 등 학교급식관계자를 대상으로 ‘우리 조리실의 위험한 곳은 어디인지, 어떤 사고가 많이 발생하는지 등 실제 작업과 관련된 유해위험요인을 조사해 그 결과를 바탕으로 작업환경개선에 필요한 조치를 추진하게 된다.

세종시교육청은 노사가 함께 표본조사를 진행하는 만큼 급식실 내 유해위험요인을 다각도로 식별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며, 재해 예방 측면에서 큰 효과를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서한택 교육복지과장은 “업무강도가 높은 급식소 근로자를 대상으로 하는 근골격유해요인조사 및 안전·보건위험성평가를 통해 위험성으로부터 근로자를 사전에 보호하고, 학교단위로 실시하는 조사를 개선함으로서 학교의 업무 부담 해소와 효율성이 제고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근골격계 유해요인조사는 ‘산업안전보건법’제24조 제1항 5호에 따라 3년마다, 안전·보건위험성평가는‘산업안전보건법’제41조의2에 따라 실시하는 사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