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중심구 구청장들 대전서 ‘한자리’
전국 중심구 구청장들 대전서 ‘한자리’
  • 이영지
  • 승인 2019.10.15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11시 중구청 대회의실, 제31차 전국 대도시 중심구 구청장협의회

대전 중구청사 전경
대전 중구청사 전경

대전 중구에 서울, 대구, 인천, 광주, 울산 등 전국 대도시 중심구 구청장이 모여 공동현안을 논의하고 우호 증진의 시간을 갖는다.

16일 오전 11시 청사 대회의실에서 박용갑 중구청장 주재로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류규하 대구 중구청장, 홍인성 인천 중구청장, 임택 광주 동구청장, 박태완 울산 중구청장이 참석해‘제31차 전국 대도시 중심구 구청장협의회’가 열린다.

참석한 구청장들은 추진하고 있는 우수시책 소개와 공통으로 겪고 있는 중심구의 현안과제 등에 대한 의견 교환으로 행정추진의 원동력을 모색하고 이를 반영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중앙정부에 건의할 예정이다.

또한 중구는 효문화중심도시를 상징하고 대표하는 뿌리공원으로 안내해 효문화뿌리축제의 발전상과 효 가치 확산을 위한 효 체험학습 프로그램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박용갑 청장은“전국 대도시 중심구 구청장협의회로 중심구들이 공동으로 안고 있는 문제를 하나하나 해결할 수 있도록 정보 공유와 논의를 통해 지혜롭게 해결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국 대도시 중심구 구청장협의회는 상주인구와 주간 유동인구의 현격한 차이로 원도심 공동화문제를 겪고 있는 대도시 중심구의 공동 관심사항에 대한 의견과 정보를 상호 교환해 대응방안을 모색하고자 지난 1996년 6월 7일 서울 중구에서 첫 회의를 열었다.

지금까지 30차례가 개최됐으며, 마지막 회의는 지난 5월 17일 광주광역시 동구에서 열려 제39주년 5․18 민주화운동을 기념하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