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내년 국비 9328억 확보..'역대 최대'
천안시, 내년 국비 9328억 확보..'역대 최대'
  • 황재돈 기자
  • 승인 2019.10.15 09:3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는 내년 정부예산안에 지역 예산 9328억 원이 반영돼 역대 최대 규모의 국비를 확보했다고 15일 밝혔다.
천안시는 내년 정부예산안에 지역 예산 9328억 원이 반영돼 역대 최대 규모의 국비를 확보했다고 15일 밝혔다.

천안시는 내년 정부예산안에 지역 예산 9328억 원이 반영돼 역대 최대 규모의 국비를 확보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는 전년 5800억 원보다 60% 증가한 수치다.

사업별 내역을 보면 ▲천안~아산(당진)고속도로 1828억 원 ▲서울~세종고속도로 1602억 원 ▲디스플레이 혁신공정 플랫폼 구축 936억 원 ▲서북~성거연결도로(국도1호~국지도23호) 100억 원 등이 국가사업으로 반영됐다.

자체사업 현황은 ▲목천도장지구마을하수도시설 25건 등 324억 원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창출 78억 원 ▲제2일반산업단지 재생혁신사업 38억 원 ▲동부바이오 산업단지 진입도로 개설 21억 원 ▲두정역 북부출입구 신설 30억 원 ▲풍서천 하천 정비사업 30억 원 ▲도심첨단산업단지 진입도로 개설 27억 원 ▲천안역사 현대화 8억 원 등이다.

특히, 정부의 생활SOC 확대 정책에 적극 대응한 결과 문화, 체육, 복지 인프라 확충을 위한 국비지원 공모사업 402억을 추가 확보해 시 재정에 보탬이 됐다.

시 관계자는 "다음달 국회에 국비 증액을 건의하는 등 정부예산을 추가로 확보하기 위한 총력전에 나설 것"이라며 "국회 심의 단계에서 추가로 확보할 수 있는 예산을 고려하면 국비는 더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구본영 시장은 "정부예산안이 최종확정되기까지 국회의원과 관계자들을 직접 만나 사업 중요성과 증액 필요성을 건의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유리 2019-10-15 22:59:27
풍서천이맞나요 풍세천같은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