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 신활력플러스 액션그룹 본격 역량강화 나서
청양군, 신활력플러스 액션그룹 본격 역량강화 나서
  • 김형중 기자
  • 승인 2019.10.08 2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8일 임실치즈마을․고창상하농원 사례수집 견학

군과 액션그룹은 8일까지 이틀간 내실 있는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사전 자료수집의 하나로 전북 임실군 치즈마을과 고창군 상하농원을 견학하고 워크숍을 가졌다.
군과 액션그룹은 8일까지 이틀간 내실 있는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사전 자료수집의 하나로 전북 임실군 치즈마을과 고창군 상하농원을 견학하고 워크숍을 가졌다.

청양군이 농촌신활력플러스사업을 원활하게 추진하기 위한 액션그룹을 구성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다.

군과 액션그룹은 8일까지 이틀간 내실 있는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사전 자료수집의 하나로 전북 임실군 치즈마을과 고창군 상하농원을 견학하고 워크숍을 가졌다.

군은 주민 소통과 역량강화가 사업 성패의 열쇠를 쥐고 있다고 판단하고 체험, 음식, 생태, 문화, 가공, 친환경, 치유, 유통, 숙박, 청년 등 11개 분과 148명으로 액션그룹을 결성했다.

액션그룹은 두 곳에서 사업 시작의 배경과 활동사항 등 다양한 사례를 청취하고 현장을 둘러보았다. 특히 세부적 추진내용과 운영상 어려움을 주목하면서 질의와 토론에 집중했다.

또 워크숍 시간에는 군의 신활력플러스 추진현황과 향후계획을 듣고 각 분과별 현안에 대해 심도 깊은 논의를 진행했다.

지난 4월 신활력플러스사업 공모와 관련 충남에서 유일하게 선정된 청양군은 청정자연과 농촌체험, 먹거리 정책인 푸드 플랜을 중심으로 '자연치유중심지 청양'이란 비전을 설정했다.

군은 생태, 레저, 체험, 숙박, 휴식에 기반을 두고 지역자산과 다양한 민간 자생조직을 활용해 차별화된 특화산업 육성, 일자리 창출 등을 통해 자립적 성장기반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군은 국비 49억원과 군비 21억원 등 70억원 규모의 사업비를 투입해 올해부터 2022년까지 ▲치유비즈니스 거점 조성 ▲체험휴양자원 치유 전문성 강화 ▲치유산업 혁신주체 양성 등을 추진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