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2 18:37 (일)
당진중, 관악·관현악 합주부 3년 연속 금상
당진중, 관악·관현악 합주부 3년 연속 금상
  • 천기영 기자
  • 승인 2019.09.11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58회 충청남도학생음악경연대회

당진중학교 관현악합주단 공연 장면
당진중학교 관현악합주단 공연 장면

당진중학교 관악·관현악합주단 학생들이 제58회 충청남도 학생음악경연대회에 참가해 관악과 관현악 등 2개 부문에서 3년 연속 금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지난 5, 6일 양일간 충청남도 학생교육문화원 대공연장에서 진행된 제58회 충청남도 학생음악경연대회는 중학교 49팀과 고등학교 15팀 등 총64팀이 국악합주, 합창, 양악합주 분야에 참가했으며, 당진중 관악합주단은 ‘Cavetowns Cappadocia’ 를 연주해 대학생도 연주하기 어려운 곡을 잘 소화시켰다는 심사위원들의 평가를 받았다.

또 관현악합주단은 ‘경기병 서곡’을 연주해 중등부 관악합주 부문과 관현악 합주 부문 2개 부문에서 모두 ‘금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특히 당진중 관악합주단은 지난달 21일 제17회 춘천전국관악경연대회에서도 중등부 금상을 수상했으며, 이어서 열린 제58회 충청남도 학생음악경연대회에서도 금상을 연이어 수상하는 등 각종 음악대회 상위권을 휩쓸며 충남대표 관악합주단의 저력을 보여줬다.

또 지난 2011년 학생 오케스트라 학교로 선정된 당진중 관현악합주단은 현재 113명의 단원으로 구성됐으며, 창단 이래 8회 금상을 수상해 명실 공히 충남대표 관현악합주단이다.

이한복 당진중 교장은 “그동안 쉬는 날 없이 열심히 연습에 매진해온 관현악합주단 학생들의 노력에 감사한다”며 “특히 학생들의 연주 하나하나에 신경써가며 아름다운 하모니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해온 지도교사에게 감사한다”고 밝혔다

한편 당진중 관현악합주부가 이 같은 성과를 거둔 것은 당진교육지원청의 악기구입비 5500만원 지원을 비롯해 학생들 간식을 지원해준 관현악합주부후원회 및 당진중학교 총동창회의 후원이 있었기에 가능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