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6 18:03 (월)
대전·인천·청주자생한방병원, ‘추석 맞이 환자 이벤트’
대전·인천·청주자생한방병원, ‘추석 맞이 환자 이벤트’
  • 박길수 기자
  • 승인 2019.09.11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자생한방병원 환자들이 추석 맞이 이벤트에 참가하고 있다.

병원 입원 환자들은 정도의 차이가 있으나 모두 ‘입원 스트레스’를 겪는다. 몸이 편치 않은데다 입원환경도 낯설기 때문이다. 이러한 스트레스는 가족이 한데 모여 기쁨을 나누는 명절이 되면 더욱 심해지는데, 자생의료재단이 명절 기념 행사를 적극 펼치며 환자들의 활력을 되찾기 위해 노력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자생의료재단은 한가위를 맞아 입원 환자와 가족들을 위한 각종 행사를 진행했다고 11일 밝혔다.

지난 10일엔 대전자생한방병원과 인천자생한방병원이, 지난 6일엔 청주자생한방병원이 ‘환자들과 함께하는 추석 맞이 이벤트’를 각각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병동 치료를 위해 고향에 가지 못하는 입원 환자와 그 가족들의 마음을 달래기 위해 기획됐다. 이날 행사에는 입원·외래 환자들과 가족, 지역주민 총 350여 명이 참석해 윷놀이, 투호, 뽑기, 다트 등의 놀이를 즐기고 덕담을 나누며 시간을 보냈다.

행사에 참가한 이들을 위해 병원 의료진과 임직원들이 마련한 건강기능식품, 생활용품, 식료품 등 추석 선물들이 참여 열기를 한층 고조시켰다.

행사에 참여한 청주자생한방병원 환자 강상규(61) 씨는 “가족, 환우, 병원 임직원들과 함께 웃고 즐기느라 행사 내내 시간 가는 줄 몰랐다”며 “추석을 앞두고 집에 가지 못하는 것이 못내 아쉬웠는데 마음이 많이 편해졌다”고 소감을 밝혔다.

대전·인천·청주자생한방병원은 매년 명절마다 환자들의 즐거운 병동생활을 위해 민속놀이 행사와 송편 빚기, 보약할인 등 이벤트를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