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7:20 (금)
아산시, 신정호 추석 연휴 귀향객 맞기 ‘이상무’
아산시, 신정호 추석 연휴 귀향객 맞기 ‘이상무’
  • 윤원중 기자
  • 승인 2019.09.11 0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탁 트인 신정호 잔디광장, 음악분수, 야외취사장, 신정호 산책로 운영

신정호수공원  전경

아산시 신정호수공원은 추석 연휴 기간에 귀향객들에게 아름다운 경관을 제공하고 가족과의 멋진 추억을 선사하기 위해 환경정화와 정비를 마쳤다.

아산시는 호수 내 수초제거 등 환경 정화작업과 잔디광장, 취사장, 호수 변 산책로, 자연생태공원 등 정비를 완료했다.

탁 트인 신정호 잔디광장은 명절에 모인 가족, 친지와 함께 여가 활동을 즐길 수 있고 음악분수가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30분 간격으로 가동돼 신나는 음악과 함께 춤추는 분수를 감상할 수 있다.

또 한가위 달빛 아래 야외에서 식사를 하고 싶다면 신정호 야외취사장을 이용하면 된다. 취사장은 몽골텐트 38개동 규모로 테이블 26개와 데크형 평상을 갖추고 있으며 오전 11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운영된다.

입장은 선착순으로 가스버너를 이용해 식사가 가능하나 안전사고 및 화재의 위험이 있어 숯불이나 LP가스 등은 사용할 수 없으며 이용 후 쓰레기는 되가져가야 한다.

명절기간에 힐링장소를 찾고자 한다면 운치 있는 호수풍경과 함께 신정호 주변 산책로를 걸어보는 것을 추천한다.

호수변을 따라 길이 약 5km의 산책로는 낮 뿐 아니라 탁 트인 전망으로 서쪽 하늘에서 펼쳐지는 노을을 감상할 수 있으며 야간에는 경관 조명이 더해져 분위기 있는 산책을 즐길 수 있다.

이낙원 공원녹지과장은 “신정호수공원은 추석연휴기간에도 모든 시설을 개장 운영하고 있으며 고향을 찾은 귀향객과 시민들이 신정호수에서 멋진 추억을 만들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