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5 18:46 (일)
대전 서구, 추석 연휴 수질오염예방 특별감시활동 전개
대전 서구, 추석 연휴 수질오염예방 특별감시활동 전개
  • 김귀남
  • 승인 2019.09.10 1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서구는 오는 20일까지 폐수배출업소 특별감시 활동을 펼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특별감시는 추석 연휴 전·중·후 3단계로 구분해 하수처리구역외 수변지역의 폐수배출업소에 대한 특별점검과 환경순찰을 병행한다.

1단계로 추석 연휴 전까지 폐수다량 배출업소 특별점검과 하천인접 폐수 배출 사업장에 자율점검을 유도하는 협조공문을 발송한다.

2단계는 오는 12일부터 15일까지 상황실을 설치·운영하며, 하천주변 등 환경순찰 활동을 강화한다.

3단계는 추석 연휴 후에는 폐수처리시설의 가동중단으로 재가동이 어려운 소규모 영세사업장을 방문해 정상운영을 지원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환경오염사고 사전예방을 위해 특별감시를 실시하나 폐수 무단방류 행위에 대하여는 강력한 행정처분과 형사처벌을 병행할 예정”이라며 “추석 연휴기간 환경오염행위를 발견 시 구 상황실로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