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5 18:46 (일)
대전 중구, 추석 앞두고 온정의 손길 이어져
대전 중구, 추석 앞두고 온정의 손길 이어져
  • 이영지
  • 승인 2019.09.10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을 맞이해 이웃과 나눌 물품을 기탁한 은행선화동 주민들 왼쪽부터 강명규 은행선화동장, 송병완 통장협의회장, 김순이 여성자율방범대장, 임흥수 주민자치위원회 고문, 임우현 주민자치위원, 이봉훈 주민자치위원, 박찬옥 새마을회장, 곽동환 찾아가는 복지담당
추석을 맞이해 이웃과 나눌 물품을 기탁한 은행선화동 주민들 왼쪽부터 강명규 은행선화동장, 송병완 통장협의회장, 김순이 여성자율방범대장, 임흥수 주민자치위원회 고문, 임우현 주민자치위원, 이봉훈 주민자치위원, 박찬옥 새마을회장, 곽동환 찾아가는 복지담당

추석을 앞두고 대전 중구 곳곳에 온정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대전 중구 은행선화동 행정복지센터는 쪽방촌 등 복지사각지대에 놓여있는 200가정에 참치캔 선물세트(260만원 상당)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기탁은 지역 15개 기관·단체와 개인독지가가 후원해 ‘함께하는 추석, 서로 나누어요’란 주제로 이뤄졌다.

강명규 동장은 “주민이 체감할 수 있는 다양한 복지사업을 실시하고 있는데, 나눔에 참여해주신 모든분께 감사하고, 따뜻하고 행복한 명절이 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산성동에 이웃나눔 성금으로 100만원을 기탁한 한동현 주민자치위원장과 이준석 동장(왼쪽부터)
산성동에 이웃나눔 성금으로 100만원을 기탁한 한동현 주민자치위원장과 이준석 동장(왼쪽부터)

산성동에서도 훈훈한 소식을 전했다. 한동현 주민자치위원장은 지역 소외계층이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100만 원을 기탁했다. 또 남대전새마을금고와 대전개인택시새마을금고, 자생단체 회원, 지역주민 등의 후원으로 모아진 720만 원으로 선물세트 500여개를 구매해 장애인, 독거노인 가정 등에 전달했다.

이준석 동장은 “이웃나눔에 앞장서주신 지역 기관과 단체, 주민들께 깊은 감사를 전하며, 후원 물품에 정성을 담아 꼭 필요한 가정에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