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5 18:46 (일)
유성구, 개발제한구역 안내표지판 일제정비 추진
유성구, 개발제한구역 안내표지판 일제정비 추진
  • 김영훈
  • 승인 2019.09.05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발제한구역 내 불법행위 사전예방 강화

최근 새롭게 설치된 개발제한구역 내 행위제한 안내표지판
최근 새롭게 설치된 개발제한구역 내 행위제한 안내표지판

대전 유성구는 최근 성북동, 방동, 세동 일원의 개발제한구역 내 불법행위 사전예방과 효율적인 단속을 위해 개발제한구역 안내표지판을 일제 정비했다.

또한 구는 불법행위 지도단속을 위한 특별 야간단속반 2개반을 편성해 개발제한구역 내 불법행위에 대해 집중 점검․단속을 실시하고 불법행위 재발 방지를 위한 사후관리도 강화할 예정이다.

한편 유성구 관내 개발제한구역은 총 104.320㎢으로 전체면적의 59%로 대전시 5개구 중 개발제한구역 면적이 가장 넓다.

구 관계자는 “예방차원의 단속활동 강화를 위해 안내판 정비에 나섰다”며, “10월 말까지 전민동 등 5개소에 설치된 개발제한구역 안내표지판도 정비해 개발제한구역 내 불법행위가 근절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