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2 18:37 (일)
박병석 “도마‧변동지구 원도심 활성화 탄력”
박병석 “도마‧변동지구 원도심 활성화 탄력”
  • 국회=류재민 기자
  • 승인 2019.09.01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마1동 도시재생사업, 국토부 최종 선정절차만 남아
노후하수관로 정비 사업 외 별도 807억 추가 ‘투입’

박병석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자료사진
박병석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자료사진

박병석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대전 서구갑)은 도마1동 도시재생 사업(총사업비 212억)이 대전시 평가 결과 1위로 국토교통부 최종 선정 심사를 앞두면서 도마‧변동지구 원도심 활성화에 탄력이 붙을 전망이라고 1일 밝혔다.

박 의원은 또 이 사업이 주거환경 개선은 물론, 인근 도마시장 상권 활성화로 이어져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도마시장 주변 공‧폐가 등 방치 건축물을 정비하고, 도시 숲을 조성해 쾌적한 주거환경이 만들어질 것으로 보인다.

박 의원에 따르면 도시재생사업에는 청년 창업지원 프로그램 운영, 마을기업, 사회적 기업을 육성할 수 있도록 창업지원센터도 건립될 예정이다. 박 의원은 “이번 사업은 주민 주도의 특화된 주거 환경, 골목 상권 만들기라는 특징이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서구 전역 외 대전권 노후하수관로 정비사업(총사업비978억)을 정상 추진하고 있는 것과 별개로 도마‧변동 일원 악취‧해충 등 피해와 가장동 등 일부 상습침수 구역의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총사업비 807억원 추가 투입을 사실상 확정했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이번 9월 정기국회에서 대전 지역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신규 사업과 기존사업에 대한 국비가 증액 또는 반영 될 수 있도록 더 노력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