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5 18:46 (일)
을지대병원·건양대병원 노사 임단협 극적타결…파업 피해
을지대병원·건양대병원 노사 임단협 극적타결…파업 피해
  • 박길수 기자
  • 승인 2019.08.29 09:1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을지대병원 전경

전면 파업이 예고됐던 을지대병원과 건양대병원이 29일 새벽 노사의 임금교섭 합의로 파업을 피하게 됐다.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 대전충남본부에 따르면 건양대·을지대병원 노조는 이날 새벽 충남지방노동위원회 조정안을 수용해 임단협 협상을 마무리했다.

을지대병원 노사는 이날 새벽 노조가 요구하던 호봉제는 내년에 임금체계 개편으로 대신하고, 대신 올해 임금을 11% 인상하는데 합의했다.

건양대병원 노사도 이날 아침 임금교섭에 극적으로 합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ㅇ 2019-08-29 15:03:18
파업 자주하는 병원임.. 안가는게 낫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