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6:17 (금)
대전농협, 추석 성수품 수급상황 및 물가안정 점검
대전농협, 추석 성수품 수급상황 및 물가안정 점검
  • 박길수 기자
  • 승인 2019.08.25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 대전지역본부 전용석 본부장(왼쪽)이 23일 대덕구 오정동  농수산물시장내 농협대전공판장을 방문해 송필룡 사장과 함께 추석 명절 성수품 수급상황을 파악하고 있다.

농협 대전지역본부는 민족 최대 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23일 오정동 농수산물시장내 농협대전공판장에서 추석 명절 성수품 수급상황 및 가격동향을 점검했다.

전용석 본부장은 이날 판매장을 둘러보며 사과, 배 등 추석 성수품 출하물량 및 경락시세를 꼼꼼히 챙겨보는 한편 농업인의 농산물 제값받기에 묵묵히 책임을 다하는 농협대전공판장 직원들과 중도매인들을 격려하고, 공판장 시설 등을 둘러보는 시간을 가졌다.

농협은 올해는 예년보다 이른 추석으로 배, 사과 등 제수용 과일의 수급문제가 예상됐으나 폭염, 태풍 등의 피해가 없고 양호한 기상이 이어지면서 사과는 지난해 보다 5% 늘어난 4만 9500톤, 배는 4% 늘어난 5만 3000톤 정도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고 가격 또한 평년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내다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