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중구, 추석 야외활동 '진드기 감염병 예방 홍보'
대전 중구, 추석 야외활동 '진드기 감염병 예방 홍보'
  • 이영지
  • 승인 2019.08.21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쯔쯔가무시 등 주의 당부

대전 중구청사 전경
대전 중구청사 전경.

대전 중구는 추석 연휴 전 야외활동이 늘어나는 시기를 대비해 진드기 매개 감염병 예방 홍보를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진드기 매개 감염병으로는 쯔쯔가무시,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라임병 등이 있다. 질병관리본부 통계에 따르면 지난달까지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환자 96명 중 24명이 사망한 것으로 나타났다.

진드기 매개 감염병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야외활동 시 피부 노출을 최소화해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해야 하며, 진드기 기피제를 사용하는 것도 큰 도움이 된다. 야외활동 후에는 몸을 깨끗하게 씻고 옷을 세탁해 진드기가 붙어 있지 않도록 해야 한다.

야외활동 후 2주 이내 38도 이상의 고열, 오심, 구토, 설사 등 소화기 이상 증상이 있을 경우 즉시 의료기관을 방문해 진료를 받아야 한다.

중구보건소는 주민을 대상으로 진드기 매개 감염병 예방을 위한 안내문과 홍보물을 전달하는 등 지속적인 예방캠페인을 펼칠 예정이다.

박용갑 청장은 “입추가 지나고 날씨가 조금씩 선선해지면서 등산이나 성묘, 벌초로 야외활동이 많은 시기에 진드기 매개 감염병 예방 수칙을 꼭 준수해 안전한 야외할동을 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