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7 18:45 (화)
동구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예우 강화
동구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예우 강화
  • 신치영
  • 승인 2019.08.19 17:4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25 참전유공자 백문현 선생 시작으로 1045명 연내 전달

전달식 모습(사진 왼쪽부터 배종석 무공수훈자회 동구지회장, 황인호 동구청장, 백문현 어르신)
전달식 모습(사진 왼쪽부터 배종석 무공수훈자회 동구지회장, 황인호 동구청장, 참전유공자 백문현 선생)

대전 동구는 19일 무공수훈자회 동구지회 회원들과 함께 대동에 거주하는 백문현(87세)씨 댁을 방문해 국가유공자 명패를 달아드리는 행사를 가졌다.

이번 사업은 3‧1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아 명패 제작 보급을 통해 국가유공자에 대한 사회적 예우 분위기를 조성하고 국민의 애국심을 고취하고자 국가보훈처와 공동으로 추진하고 있다.

대상은 6.25 참전유공자, 6.25 무공수훈자, 상이군경, 특수임무부상자 등 1045명이며, 대동, 가양1동, 가양2동, 대청동, 산내동 5개동을 시작으로 오는 12월까지 전(全) 동으로 확대해 명패를 달아드리거나 전달할 계획으로 월남참전유공자 등은 2020년 이후 연차별로 부착할 예정이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나라를 위해 헌신하신 국가유공자분들이 계셨기에 지금의 대한민국이 있다”며 “이번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을 통해 사회 전반적으로 국가유공자를 예우하는 분위기가 더욱 확산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대한민국국민 2019-08-20 22:13:31
참으로 감사하고 또 감사한 일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