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7 18:45 (화)
“운동권 출신 시장의 부시장 제의, 나도 충격”
“운동권 출신 시장의 부시장 제의, 나도 충격”
  • 김재중 기자
  • 승인 2019.08.19 15:4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재혁 신임 대전시 정무부시장, 19일 취임 기자간담회
"경제전문가 못되지만, 밥값 하겠다" 솔직화법 구사

김재혁 신임 대전시 정무부시장이 19일 시의회 기자실을 방문, 기자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김재혁 신임 대전시 정무부시장이 19일 시의회 기자실을 방문, 기자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국가정보원 출신 김재혁 대전시 신임 정무부시장이 "운동권 출신 젊은 시장의 부시장 제의에 나도 깜짝 놀랐다. 개인적으로 충격이었다"고 말했다. 김 부시장은 취임 첫날부터 솔직화법을 구사하며 자신을 반대하는 인사들 부터 먼저 만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취임 후 지역 기자들과 처음 만난 자리에서는 "선입견 없이 지켜봐 달라"며 “고향발전을 위해 성심껏 노력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19일 오후 대전시의회 출입 기자들과 만난 김 부시장은 “나를 향해 경제전문가라는 표현이 있었는데, 사실 (나는) 경제전문가가 못 된다”며 “다만 경제 분야에서 오래 근무하다 보니 이해도는 누구보다 있다고 생각한다. 시장의 큰 그림에 보탬이 되도록 보좌하겠다”고 말했다.

김 부시장은 취임 인사를 겸한 기자들과의 만남이었던 만큼 자신을 낮추는데 주력했다. 그는 “언론이나 시민단체가 지적해온 내용을 스크랩해 왔다”며 “우려의 목소리를 역으로 생각해 참고해야 할 일이라고 생각한다. 가장 먼저 (우려의 목소리를 낸) 그 분들 위주로 만나겠다”고 설명했다. 

그는 구체적으로 남충희 바른미래당 중구위원장을 거론했다. 김 부시장은 “남충희 위원장이야말로 경제 전문가”라며 “찾아뵙고 아이디어나 경험을 전해 듣고 대전발전을 위해 필요한 것은 시장님께 전달하는 등 뛰어난 분들의 의견을 전달하는 역할을 하겠다”고 강조했다. 

남충희 위원장은 지역언론 기고 등을 통해 허태정 시장의 경제부시장 기용에 대해서 환영의 뜻을 밝히면서도 국정원 출신인 김재혁 내정자가 적임자인지에 대해서는 의문을 제기해 왔다. 

김 부시장은 향후 자신의 역할과 관련해서는 “4차산업혁명특별시 구상이 대전시 발전방향과 맞다고 생각한다”며 “기업이 경제의 주축이 돼야 하는데, 그러려면 (기업에) 유인책을 줘서 전향적인 토대를 만들어야 한다. 이런 유인책을 만드는 쪽에 주력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그는 “속된 말로 밥값을 하겠다”고도 덧붙였다. 

‘국정원 출신’이라는 항간의 우려를 불식시키기 위한 발언도 이어갔다. 그는 “(국정원 근무) 31년은 내 소중한 삶의 대부분”이라며 “원 생활을 하면서 부끄러움이 없다. 다만 오늘 이후 전 직장에 대한 수식을 떼 달라. 그냥 시장이 영입한 자연인으로 봐 달라”고 당부했다. 

마지막으로 김 부시장은 허태정 시장이 자신을 대전시 정무부시장으로 영입한 것에 대한 솔직한 심경도 표현했다. 그는 “운동권 출신 젊은 시장이 국정원 출신인 저에게 (정무부시장직을) 제의한 것에 대해 정말 많이 놀랐고, 개인적으로 충격이었다”며 “허 시장의 전향적 사고와 열린 마음, 그 매력 때문에 오게 됐다”고 털어놨다. 

이어서 그는 “허태정 시장을 안지 20년 정도 됐다. 그의 발언은 늘 겸손하고 무게감이 있다. 일상적 대화 과정에서 철학과 비전이 분명하다는 느낌을 받아왔다”며 “대전시에 대해서도 생각보다 큰 그림을 그리고 있다. 아직 초창기여서 아쉬운 점도 있지만, 분명히 성과를 낼 것으로 본다”고 확신했다. 

허태정 시장은 여름휴가를 떠나기 직전인 지난달 25일 “정무부시장 적임자 물색을 끝냈다”며 “여러 분야에서 다양한 경험이 있고 공직에서도 오래 근무했으며 국가 정책에도 깊이 참여했던 분이다. 지역 출신이기도 하고 경제에 대한 이해도도 매우 높은 경제 분야 활동도 많이 한 분”이라고 소개한 바 있다. 

한편, 김 부시장은 19일 오전 취임식 없이 허태정 시장에게 임명장을 받고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승우 2019-08-19 16:38:19
김재혁 정무 부시장님 취임을 축하 드립니다. 기사 내용을 보니...참으로 솔직하고.허신탄해 하게 취임 소감을 밝혀힌듯 하내요. 대전 시민의 한사람으로서. 대전발전에기여 하실것이라 믿으며. 다시한번 취임을 축하 드립니다. ㅉㅉ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