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복절, 세종시민 아베 경제보복 규탄 촛불문화제
광복절, 세종시민 아베 경제보복 규탄 촛불문화제
  • 김형중 기자
  • 승인 2019.08.09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민들이 74주년 광복절을 맞아 '아베 경제보복 규탄'을 위한 촛불문화제를 연다.
세종시민들이 74주년 광복절을 맞아 '아베 경제보복 규탄'을 위한 촛불문화제를 연다.

세종시민들이 74주년 광복절을 맞아 '아베 경제보복 규탄'을 위한 촛불문화제를 연다.

'아베 경제보복 규탄 세종시민 모임'(이하 시민모임)은 오는 15일 오후 7시 세종호수공원 무대섬에서 촛불문화제를 열어 일본의 경제보복 행위를 규탄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기획한 것으로  '보이콧 저팬'을 통한 일본 제품 불매 운동도 결의한다.

촛불문화제는 현악·태권무·퓨전 국악 등 시민들의 재능기부로 이뤄지면 모임에는 50여개 단체와 소상공인들이 참여했다.

앞으로 아파트단지 주민자치회와 각 학교 학부모회 등이 참여할 예정이다.

시민모임은 촛불문화제를 계기로 일본제품 불매 운동을 위한 캠페인, 부채·스티커 나눔 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