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6 18:03 (월)
계룡시, 안전한 도시 환경 조성 위해 앞장
계룡시, 안전한 도시 환경 조성 위해 앞장
  • 이상진 기자
  • 승인 2019.08.05 1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내 비상벨 108개 설치, 응급상황시 CCTV관제센터와 통화로 신속 대처-

계룡시(시장 최홍묵)가 관내 안전취약지구 등 108곳을 대상으로 IP비상벨 시스템을 설치 본격 운영한다.(사진=계룡시 제공)
계룡시(시장 최홍묵)가 관내 안전취약지구 등 108곳을 대상으로 IP비상벨 시스템을 설치 본격 운영한다.(사진=계룡시 제공)

계룡시가 범죄 예방 및 안전한 도시 환경 조성을 위해 IP 비상벨 시스템을 구축,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시는 어린이공원과 평리지하도 등을 비롯한 여성, 어린이 등 사회적 약자를 대상으로 한 범죄발생 가능지역, 안전취약지구 등 관내 108개소를 대상으로 IP비상벨 시스템을 설치했다.

IP 비상벨시스템은 기존 설치된 방범용 CCTV시설물에 비상벨을 설치, 시민이 위험‧응급상황 발생 시 비상벨 버튼을 누르면 계룡시CCTV통합관제센터와 통화가 가능하도록 쌍방향 응급통신수단을 제공한다.

계룡시CCTV통합관제센터는 CCTV를 통해 현장을 즉시 확인하고 상황에 따라 경찰, 119 등 관계기관에 연계하는 등 신속한 초동 대처로 시민들의 안전을 도모한다.

이를 위해 시는 홈페이지, 소식지, SNS 등을 통해 IP비상벨 위치와 이용방법 등을 안내하는 한편 시민들이 위급상황에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또 IP비상벨시스템의 방송 송출기능은 쓰레기 불법 투기 방지, 긴급 재난방송 등 계도 방송이나 산책로 음악방송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할 예정이다.

시는 이와 함께 관내 두마초등학교 정문과 천마산등산로 입구 등 노후화로 화질이 떨어지고 고장 발생빈도가 높은 방범용 노후 CCTV 14개소 17대(회전 12대, 고정 5대)를 고해상도 카메로 교체 완료하는 것을 물론 관내 안전취약지구 15개소에 CCTV 30대를 신설 중이다.

계룡시 관계자는 "노후 CCTV교체, 비상벨시스템 설치로 생활범죄 예방이 한층 강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속적으로 다가적인 치안 플랫폼 구축을 통해 범죄 사각지대를 최소화하고 안전하고 살기좋은 계룡을 실현해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