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3 19:03 (금)
대전시, 내달 1일까지 감성주점 38곳 특별점검
대전시, 내달 1일까지 감성주점 38곳 특별점검
  • 정인선 기자
  • 승인 2019.07.29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부터 내달 1일까지, 시설물 무단 변경 등 '불법행위 집중단속'

대전시청 전경.
대전시청 전경.

대전시가 지역 감성주점 업소 38곳을 대상으로 특별점검을 실시한다.

점검은 29일부터 내달 1일까지 4일간 진행되며, 5개 자치구 식품위생감시원이 참여한다. 

주요 점검 내용은 시설물 무단 변경, 자막용 영상장치 및 자동반주장치 불법설치 여부 등이다.

시 관계자는 "지난 3월 감성주점 전수점검을 실시한 바 있으나 안전사고 예방 차원에서 앞으로 감성주점 형태의 일반음식점 불법행위를 집중단속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27일 광주 한 클럽에서 불법으로 만들어진 구조물이 붕괴돼 18명의 사상자가 발생, 관할 구청의 허술한 관리 감독이 도마위에 올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