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MBC, 9개 대학 45명 구성 시청자 제작단 발대식
대전MBC, 9개 대학 45명 구성 시청자 제작단 발대식
  • 지상현 기자
  • 승인 2019.07.18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MBC가 대전충남지역 대학 45명 학생이 참여하는 시청자 제작단을 발족했다.
대전MBC가 대전충남지역 대학 45명 학생이 참여하는 시청자 제작단을 발족했다.

대전MBC는 18일 ‘대전MBC 시청자 제작단’ 발대식을 개최하고 대전 충남 지역 대학생 45명을 제작단원으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구성된 ‘대전MBC 시청자 제작단’은 대전MBC가 지난 15일 텔레비전 개편과 함께 새롭게 편성, 방송하는 시청자 참여 프로그램 ‘내가 그리는 세상’ 제작에 참여하게 된다.

‘대전MBC 시청자 제작단’은 공주대, 대전대, 목원대, 배재대, 순천향대, 청운대, 충남대, 한남대, 한서대 등 9개 대학 총 45명의 대학생으로 구성돼 있으며 학교, 학과별로 팀을 이뤄 약 3달에 한 편씩의 프로그램을 제작해 방송하게 된다.

‘내가 그리는 세상’을 통해 시청자를 만나게 될 콘텐츠들은 지역 대학생들이 아이템 기획에서부터 촬영, 편집까지 전 과정을 책임지면서 시청자 참여 프로그램의 의미를 살릴 수 있을 것으로 대전MBC는 기대했다.

대전MBC 관계자는 “시청자 주권 시대를 맞아 지역의 시청자들이 직접 제작한 콘텐츠를 방송함으로써 지역민의 목소리를 대변하고 지역방송의 위상을 강화하는 데 더 적극적인 노력을 할 것”이라고 ‘시청자 제작단’ 구성에 의미를 부여했다. 

대전MBC가 새롭게 선보이는 시청자 참여 프로그램 ‘내가 그리는 세상’은 오는 20일부터 매주 토요일 오전 9시 10분부터 10분 간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