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4 19:11 (토)
천안예술의전당, 스페인 밀레니엄합창단 내한 공연
천안예술의전당, 스페인 밀레니엄합창단 내한 공연
  • 황재돈 기자
  • 승인 2019.07.18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문화재단은 다음달 15일 천안예술의전당 소공연장에서 8.15기념콘서트 스페인 밀레니엄합창단 초청 내한 공연을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천안문화재단은 다음달 15일 천안예술의전당 소공연장에서 8.15기념콘서트 스페인 밀레니엄합창단 초청 내한 공연을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천안문화재단은 다음달 15일 천안예술의전당 소공연장에서 8.15기념콘서트 스페인 밀레니엄합창단 초청 내한 공연을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스페인 밀레니엄 합창단은 60년의 역사를 가진 스페인 최고의 국영방송국 합창단이다.  

1999년 현 단장 겸 상임지휘자인 임재식 씨가 전체 80명 단원 가운데 25명을 외국 프로 합창단으로 구성했다. 이들은 전 세계에서 유일하게 한국민요와 가곡을 부르는 외국 합창 팀이다.

합창단은 ‘라바삐에스의 이발사’, ‘비둘기의 축제’, ‘다자기 협주곡’, ‘마누엘 신사’등 스페인 전통음악 장르 사르주엘라(스페인 가곡) 선율과 더불어 이수인의 ‘별’, 이흥렬의 ‘바위고개’, 황해도민요 ‘몽금포 타령’, 조두남의 ‘뱃노래’등 한국 민요와 가곡을 선보일 예정이다.

천안문화재단 관계자는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이한 올해, 그리고 뜻깊은 광복의 달에 외국 합창단이 우리 민요와 가곡을 불러 더 특별하고 새로운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공연관련 자세한 사항은 천안예술의전당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