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20 국가대표 이광연 선수, 고향 예산 방문
U-20 국가대표 이광연 선수, 고향 예산 방문
  • 이미선 기자
  • 승인 2019.07.15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신양면 대덕2리 마을회관서 환영 잔치 열려

U-20 월드컵 국가대표 이광연 선수가 15일 고향인 예산군을 방문해 환영을 받았다.

황선봉 예산군수는 이날 군청을 방문한 이광연 선수와 가족들을 만나 축하하고 ‘감사패와 자랑스런 어버이상’을 전달했다.

황 군수는 “이번 U-20 월드컵 준우승에 큰 역할을 한 예산 출신 이광연 선수가 있어 든든하고 자랑스럽다”며 “가족들에게도 축하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이 선수도 현장에서 사인한 볼을 황 군수에게 전달하며 "강원FC 경기 일정을 소화하느라 뒤늦게 고향을 찾아 죄송스런 마음이 크다. 고향인 예산에서 이렇게 큰 환영을 받아 정말 기쁘고 앞으로도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훌륭한 선수가 되겠다”고 밝혔다.

이 선수는 같은 날 오후 12시 고향인 신양면 대덕2리(이장 이인학) 마을회관에서 열린 환영 잔치에도 참석했다.

이 선수는 지난 5월과 6월에 열린 FIFA U-20 월드컵에서 결승전까지 전 경기를 풀타임으로 뛰며 대한민국의 골문을 굳게 지킨 준우승 신화의 주역이다.

1999년 예산에서 태어난 이 선수는 예산중앙초등학교와 과천문원중, 김포통진고, 인천대학교를 거쳐 현재 강원 FC에 소속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