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7:20 (금)
8개 기관 참여 '해울목 교육복지네트워크' 올해 사업 시동
8개 기관 참여 '해울목 교육복지네트워크' 올해 사업 시동
  • 지상현 기자
  • 승인 2019.07.04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트뉴스-대전교육청 교육복지우선지원사업 공동 캠페인]

해울목 교육복지 네트워크가 기관장 협의회를 갖고 올해 사업 추진에 대해 논의했다.

대전 월평·갈마지역 8개 기관이 참여한 해울목 교육복지네트워크는 3일 월평종합사회복지관에서 기관장 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해울목 교육복지 네트워크’의 ‘해울목’은 이른 아침 해가 뜰 때 풀잎에 맺힌 맑은 물방울이란 뜻으로 월평 · 갈마지역의 교육, 문화, 지역발전을 위해 발족했으며 올해 12년차 네트워크 사업을 추진 중이다.

참여 기관은 대전서부교육지원청, 대전봉산초, 대전갈마초, 월평종합사회복지관, 한밭종합사회복지관, 월평2동주민센터, 갈마1동주민센터, 새로남 교회 등 8개 기관이 아이들과 지역어르신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동참했다.

매년 진행되고 있는 해울목 교육복지 네트워크 사업은 가을에 펼쳐지는 ‘3대가 함께 하는 행복한 가을’이란 슬로건 아래 ‘사랑의 송편나누기’와 3대가 함께하는 전통놀이 및 어깨주무르며 덕담나누기, 고무신놀이 등을 진행한다. 또 월평동 독거노인, 갈마동 독거노인, 각 학교별 저소득층 가정 총 100세대에 송편과 새로남교회에서 후원하는 선물세트 등을 가정에 전달한다. 이외에도 학생들의 교육적인 측면까지 고려해 독거어르신들에게 편지쓰기, 덕담 나누기 등 인성교육도 병행하고 있다.

최주환 해울목 네트워크위원장은 “학교가 중심이 되어 각 참여 기관들의 네트워킹을 통해 학생들이 보다 행복하고 바르게 성장할 수 있는 따뜻한 울타리가 되어줄 것을 기대한다”며 “공동사업 운영을 위한 파트너쉽 형성으로 기관이 뜻을 모아서 협력할 수 있는 네트워크가 되어 모두가 함께 행복한 마을로 성장할 수 있음을 꿈꿔 본다”고 말했다.

<이 기사는 디트뉴스와 대전광역시교육청이 함께하는 교육복지 우선지원사업 캠페인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