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농협, 강명기·김음숙 부부 새농민상 본상 수상
충남농협, 강명기·김음숙 부부 새농민상 본상 수상
  • 이정석 기자
  • 승인 2019.07.02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군 고품질 딸기 재배 공로 인정

새농민상 본상 시상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강명기·김음숙씨 부부.(사진 상단 위 오른쪽부터 농협중앙회 유찬형 상무, 한국새농민중앙회 회장 김안석, 한국새농민회 충청남도회 회장 최택순, 새농민상 본상 수상자 강명기·김음숙 부부)
새농민상 본상 시상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강명기·김음숙씨 부부.(사진 상단 위 오른쪽부터 농협중앙회 유찬형 상무, 한국새농민중앙회 회장 김안석, 한국새농민회 충청남도회 회장 최택순, 새농민상 본상 수상자 강명기·김음숙 부부)

농협 충남지역본부는 1일 농협중앙회에서 개최한 제54회 새농민상 본상 시상식에서 공주시 계룡면 강명기(62)·김음숙(59)씨 부부가 새농민상 본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강명기·김음숙씨 부부는 지난 30년 동안 친환경 영농기술을 바탕으로 시설 하우스를 통한 고품질 딸기 재배를 위해 노력했다. 특히 공주 관내 9개 지역 딸기 작목반을 단일 연합회로 통합해 공동선별조직을 이끌고 있으며, 영농재배기술을 회원들에게 교육해 계룡지역 딸기가 전국 최고의 상품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하는데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이들 부부는 이웃사랑 실천과 지역공동체 발전을 위해 솔선수범하는 등 살기 좋은 농업·농촌 만들기에 크게 공헌했다. 

강명기 씨는 “공주지역 농업 발전을 위해 딸기재배 기술을 공유하고 전수하려고 노력했다”며 “앞으로 농가소득 증대를 위한 영농기술 교육과 농업인 복지증진을 위해 매진하겠다.”고 수감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