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테크노파크-㈜포스백스 HPV 백신 생산 협력 투자 계약
대전테크노파크-㈜포스백스 HPV 백신 생산 협력 투자 계약
  • 이혜지 기자
  • 승인 2019.06.28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와 상호협력 투자계약 체결
국내 최초, 세계 두 번째로 생산 가능해져

최수만 대전테크노파크 원장과 허경대 ㈜포스백스 대표, 김홍진 중앙대 약대 교수 등이 28일 대전테크노파크에서 9가 인유두종바이러스 백신 생산 상호협력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사진=대전시 제공.
최수만 대전테크노파크 원장과 허경대 ㈜포스백스 대표, 김홍진 중앙대 약대 교수 등이 28일 대전테크노파크에서 9가 인유두종바이러스 백신 생산 상호협력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사진=대전시 제공.

(재)대전테크노파크와 ㈜포스백스는 28일 국내 최초이자 세계 두 번째인 9가 인유두종바이러스(HPV : human papilloma virus) 백신 생산을 위한 상호협력 투자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으로 ㈜포스백스는 11억 5000만 원을 투자하게 되며, 대전테크노파크는 관련 임상 의약품을 생산할 수 있는 BIO융합센터 GMP 공장을 업그레이드할 계획이다.

이로써 대전테크노파크는 자궁경부암 백신을 비롯해 최근 수요가 급증하는 임상용 의약품 생산을 적극 지원할 수 있게 됐다.

HPV 백신은 2023년 이후 전 세계 시장규모가 약 40억 달러까지 성장할 것으로 예측되는 유망 품목임에도 그 동안 전량 수입에 의존해왔지만 이번 계약으로 국내 생산이 가능해졌다.

최수만 대전테크노파크 원장은 “앞으로도 민간기업과 상호협력을 바탕으로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어 함께 발전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지속적으로 협의를 진행할 예정”이라며 “또한 중소기업에게는 맞춤형 생산이 가능하도록 적극 돕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