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6 08:54 (월)
금산군, 연이은 우량기업 유치…지역경제 ‘파란불’
금산군, 연이은 우량기업 유치…지역경제 ‘파란불’
  • 이정석 기자
  • 승인 2019.06.12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빵 우량기업 다우에프에스, 인삼약초특화농공단지 입주 계약

문정우(오른쪽) 금산군수와 김영옥 ㈜다우에프에스가 12일 인삼약초특화농공단지 투자협약식을 가졌다.
문정우(오른쪽) 금산군수와 김영옥 ㈜다우에프에스가 12일 인삼약초특화농공단지 투자협약식을 가졌다.

금산군은 제과제빵기업인 ㈜다우에프에스와 금산인삼약초특화농공단지 입주계약을 체결했다. 경방신약㈜, ㈜토음에 이어 지속적인 기업유치활동으로 지역경활성화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다우에프에스는 요즘 유행하는 프랑스 왕실 전통 디저트인 머랭쿠키를 대표로 여러 빵류·과자류를 생산하는 업체로 현재 대전제3일반산업단지에 위치하고 있다. 주요 거래처는 홈플러스와 신세계백화점을 비롯한 여러 대기업이 있으며, 자체 프랜차이즈 디저트 카페 ‘모나르끄’를 설립 6개 지점을 운영하고 있다.

우에프에스는 오는 2023년까지 인삼약초특화농공단지 내 3970.8㎡ 부지에 35억 원을 투자해 제조공장을 신설하고 50여 명을 고용할 계획이다.

남준수 지역경제과장을 비롯하여 기업유치팀은 인삼약초특화농공단지 분양 및 투자유치를 위해 수도권부터 부산까지 대상기업을 수차례 방문하는 등 발로 뛰는 적극행정을 펼치고 있다.

문정우 군수는 “친환경 무공해 강소기업 유치활동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 고용증진 효과를 기대하고 투자기업에 가능한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우량 기업유치를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