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6 15:11 (월)
보령시, 과다숙박요금 예방에 나선다
보령시, 과다숙박요금 예방에 나선다
  • 이미선 기자
  • 승인 2019.06.12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철 숙박요금 사전신고제 추진

보령시는 해수욕장 개장 등 주요 관광지의 과다 숙박요금으로 인한 민원발생을 예방하고  건전한 영업풍토 조성을 위해 오는 15일부터 8월 18일까지 여름철 숙박요금 사전신고제를 추진한다.

숙박요금 사전신고제는 영업자가 자율적으로 성수기 및 비수기 숙박요금을 사전에 신고하는 제도로써 지역 내 전체 숙박업소 332개소 중 90%인 299개소가 참여한다.

이에앞서 시는 지난 4월부터 참여의향이 있는 숙박업소를 모집했으며 대상은 잠을 자고 머물 수 있는 일반형 159개소와 취사시설이 포함된 생활형 140개소가 참여하게 됐고, 대천 및 무창포 해수욕장 지역에 집중됐다.

시는 업소별 사전신고 숙박요금표를 제작해 관광객들이 잘 볼 수 있도록 업소 입구에 요금표를 게시하도록 지도하고 업소별 사전신고 현황은 보령시 홈페이지 또는 대천해수욕장 홈페이지에 접속해 검색하면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사전 신고한 대로 요금을 받지 않고 가격을 인상할 경우 보령시보건소 또는 1372 소비자상담센터로 신고할 수 있으며 소비자 분쟁해결 기준에 따라 피해구제 청구 시 합의와 권고과정을 거쳐 환불받을 수 있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박승필 보건소장은 “숙박요금 사전신고제 준수 및 호객행위 등 지도·점검을 강화하여 건전한 관광 문화를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