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6 09:13 (월)
대전 예지중고 보조금 '2억 6324만 원' 추경안, 교육위 통과
대전 예지중고 보조금 '2억 6324만 원' 추경안, 교육위 통과
  • 정인선 기자
  • 승인 2019.06.11 1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예지중고등학교 전경.
대전 예지중고등학교 전경.

교내 학사파행 논란 등으로 보조금 지원이 중단됐던 대전 예지중고등학교가 다시 보조금 지원을 받게 될 가능성이 커졌다.

대전시의회 교육위원회는 11일 회의를 열고 대전교육청이 제출한 '2019년도 제2회 대전시교육비특별회계 추가경정 예산안'을 심사했다. 그 결과 대전 예지중고에 대한 2억 6324만 4000원의 운영보조금을 비롯해 대부분의 예산이 통과됐다.

시의회 교육위는 이날 심사 과정에서 대전시교육청을 향해 대전예지중고 만학도의 학습권이 침해받지 않도록 관리감독을 철저히 할 것을 강조하고, 학생수 현황을 사전 확인 후 보조금을 집행할 뜻을 밝혔다.

또 파면된 교사에 대한 대책을 마련하고, 대전 공공형 학력인정 평생교육시설이 당초 계획대로 설립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이날 교육위를 통과한 추경안은 예결위원회를 거쳐 본회의에서도 통과되면 예지중고는 보조금을 지원받게 된다.

한편, 이날 교육위를 통과한 2019년도 제2회 대전시교육비특별회계 추가경정예산안 규모는 기존 본예산인 2조 1472억원 대비 8.0% 증가한 2조 3191억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