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 박병석 의원 ‘발전소 입장’분명히 해야
[사설] 박병석 의원 ‘발전소 입장’분명히 해야
  • 디트뉴스
  • 승인 2019.06.03 13:56
  • 댓글 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병석 의원은 논란을 빚고 있는 서구 평촌동 LNG 발전소 유치 문제와 관련, 유치 과정에 관여한 사실이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그는 입장문까지 내어 “LNG 발전소의 MOU 체결 과정에 털끝만큼도 관여한 적이 없다”고 말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치적 목적을 두고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비열한 행위에는 단호하게 대처할 것임을 분명히 밝힌다”고도 했다.

그의 주장은 누군가가 평촌동 LNG 발전소 유치 과정에 박 의원이 관여했다는 말을 퍼뜨리고 있으나, 이는 사실이 아니며 자신을 정치적으로 공격하려는 비열한 의도로 자행되고 있다는 말이다. 김인식 대전시의원이 지난달 기자회견에서 “허태정 대전시장이 LNG발전소를 유치하면서 과연 박병석 의원과 협의 없이 진행을 했겠는가”라고 한 발언을 겨냥한 것으로 보인다. 

대전시의 LNG 발전소의 유치 계획이 공개될 때부터 박 의원이 관여했다는 얘기가 나왔던 것은 사실이다. 그러나 박 의원 말대로 털끝만큼도 관여한 사실이 없다면 LNG 발전소 건설에 걱정이 많은 대전시민들로서는 안심이다. 박 의원의 해명은 대전시의 발전소 추진이 자신과는 전혀 상관이 없다는 말일 뿐 아니라, 이 문제에 대해 부정적 입장이란 점도 밝힌 셈이다.

'주민들 의견 따르겠다'는 책임있는 정치인 입장 아니다

박 의원 자신이 보기에 평촌동 LNG 발전소 추진이 좋은 일이라면 굳이 “난 관여 안했다”는 점을 강조할 이유가 없다. 그런데 납득이 어려운 것은 LNG 발전소 유치에 대한 박 의원 자신의 의견과 입장이 불분명하다는 점이다. 박 의원은 “LNG 발전소는 주민과 대전시민의 동의 없이는 유치할 수 없다는 것이 확고한 입장”이라며 대전시가 조속히 대전시민들의 뜻에 부응한 결정을 해줄 것을 촉구했다. 박 의원 자신은 LNG 발전소 유치에 찬성인지 반대인지를 분명히 밝히지 않고 있다.

정치인들이 ‘나는 주민들 의견에 따르겠다’고 할 때, 그 정치인은 그 문제에 대해선 사실상 자신의 입장이 없다는 의미다. 박 의원이 LNG 발전소 유치에 대해 ‘나는 반대한다’는 분명한 입장을 밝히지 않는 한, 사실상 찬성 입장으로 보는 게 당연하다. 만약 어떤 국회의원이 자기 지역에 2조 짜리 사업이 추진되고 있는데도 ‘나는 주민들 뜻을 따르겠다’는 반응만 보이면 찬성 입장이거나 최소한 반대는 아니라는 뜻이다.

박 의원이 그런 경우다. 그의 LNG 발전소 유치 관여설은 자기 지역구에 심각한 환경 문제를 유발할 우려가 큰 대형 사업이 추진되는 데도 명확한 입장 표명이 없었기 때문에 나왔다고 볼 수 있다. 박 의원은 지금이라도 이 문제에 대한 자신의 입장을 분명히 밝히는 게 맞다. 찬성 입장이면 반대 주민들을 설득해서라도 유치 노력을 하고, 반대 입장이면 반대 주민들과 힘을 합쳐 대전시에 반대 입장을 전달해야 한다. ‘나는 시민들 편이다. 대전시가 결정해야 한다’는 입장은 책임 있는 정치인이 가질 수 있는 입장이 아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성꼴통 2019-06-08 13:52:25
박의원은 MOU 체결후 가만히 있다가 한달후쯤 "나는 LNG발전소에 관여한적 없고 통보만 받았다" 고 말하고 나서 지역 주민들이 박의원의 승락없이 추진할 수 없는 거 아니냐 하니까 "지역주민들이 반대하면 발전소 추진할 수 없는 것 아니냐" 말하고 얼마전에는 "나는LNG발전소 MOU체결에 관여한 적 없다" 어정쩡하게 말하지 말고 분명히 말하세요 발전소 찬성입니까? 반대입니까? 우리 주민들은 당신의 분명한 태도를 보고 싶습니다.

기성꼴통 2019-06-08 13:34:10
지나가는 사람에게 물어봐도 지역구 국회의원 동의없이 시장이 LNG발전소 추진할 수 있을까요?
내지역구에서 우수수 표떨어지는 소리가 나는데 박의원 동의 없이 허태정이 추진했다면 지금 박의원하고 허태정하고 피 터지게 싸워야 함.
안 싸우고 있잖아!

발전소 2019-06-06 18:48:45
무책임한 발언이다. 그런 중대한 문제에 해당 지역구 국회의원이 떨끗 만큼도 관여하지 않았다니~~~그럼 찬서인가? 반대인가? 입장을 밝혀라. 주민의 뜻에 맡긴다고 하지 말고~~~적어도 반대한다는 말은 없네?

2019-06-04 21:43:16
甲朴乙朴
張一朴二
내로가남불덜

지나가다 2019-06-04 11:22:20
정치인은 솔직해야 된다고본다.
요지음 대전지역의 대표적 정치인이라는 사람들
밑에서 치받는 모양이 영 안좋다.
책임지고 물러나는게 좋은 모양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