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복합터미널, 실전 같은 화재 대테러 훈련 실시
대전복합터미널, 실전 같은 화재 대테러 훈련 실시
  • 이지수 기자
  • 승인 2019.05.30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오후 3시, 복합터미널 폭발물 화재진압 훈련

부재원 대전복합터미널대표가 2019년도 대테러 및 화재대피 훈련 개요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대전복합터미널과 동구는 30일 대전복합터미널에서 2019 을지태극연습 나흘째를 맞아 ‘복합터미널 대테러 및 화재대피 실제 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훈련은 다중이용시설 폭발에 따른 대테러 및 화재 발생 상황을 가정해 대전복합터미널 자위소방대원의 화재경보, 초기 진압, 이용객 대피 유도, 구급·구조 등에 대한 임무 수행 능력과 유관기관과의 복구대책 검토를 통해 사태수습 능력을 극대화 하고자 실시됐다.

대전복합터미널 상황실에서 화재 발생현황을 보고 있다.

 

동부소방서에서 화재를 가정한 진화훈련을 하고 있다.

이날 훈련에는 대전복합터미널, 이마트, CGV대전터미널점, 505여단 1대대, 동부경찰서, 동부소방서 등 유관기관과 단체에서 총 300여 명이 참가해 훈련의 내실을 기했다.

특히 실전과 같은 폭발물 폭발에 따른 화재발생으로 대전복합터미널 건물 내 화재가 발생해 엘리베이터가 정지되고 연기가 많은 상황을 가정해 이용객 대피 안내 매뉴얼에 따라 비상방송을 송출하고 자위소방대 통제에 따른 이용객 대피 훈련을 중점적으로 선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