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7 18:21 (월)
한화토탈 2.7% 임금 인상 잠정 합의...300만 원 격려금도 지급
한화토탈 2.7% 임금 인상 잠정 합의...300만 원 격려금도 지급
  • 이수홍 기자
  • 승인 2019.05.24 10:50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사 안정화는 공장 정상가동의 가장 중요한 가치"

지난 22일 한화토탈 정문 모습, 정문 양옆으로 노조가 내건 현수막이 즐비하고 파업텐트가 쳐져 있다.
지난 22일 한화토탈 정문 모습, 정문 양옆으로 노조가 내건 현수막이 즐비하고 파업텐트가 쳐져 있다.

유증기 유출 사고로 물의를 빚고 있는 서산 대산석유화학공단 한화토탈과 노조 측이 밤샘 임금협상을 통해 25일 오전 4시 30분 2.7%의 인상과 300만 원의 격려금을 지급하기로 잠정 합의했다.

오는 27일 쯤 완전 타결이 예상된다. 이번 합의는 조합원들의 뜻을 묻기 전 사측과의 잠정 합의라는 점에서 노조원들도 이번 잠정 합의안에 대해 대승적차원의 찬성이 기대된다.   

이로써 노조 측은 합의 당일부터 35일째의 파업을 풀고 유증기 유출 사고 수습 등에 힘을 모으고 공장 안전가동을 위해 최선을 다 할 것으로 전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배영만 2019-05-25 08:05:48
월급포기하기는..전부 보상받는거 협약에 넣을거자나.
데모하는거 좋은데 최소한 할일은 하고 해라. 노조파업핑계로 자기네 설비 나몰라라 내팽게치고 도망다닌 수준하고는..
이번에 확실히 느꼈다...너희 파업은 이기적인거야

수박의겉 2019-05-24 12:01:21
밤 잠 안자고 명절이나 휴일도 없이 몸팔아 일하는게 너희가 말하는 귀족이라면 귀족이 맞겠지 회사가 노조를 협상의 파트너로 인정만 했다면 고작 몇프로 더 받겠다고 월급 포기하며 파업을 했겠냐 말이다

텐스 2019-05-24 11:49:37
이번 파업으로 인해 노사가 많은 손실을 보았지만, 비 온 뒤에 땅이 더 굳어지듯 더 협력하고 단결하여 최고의 석유화학이 거듭 날 수 있도록 더욱더 혼신의 노력을 다 하길 바랍니다.

만수르 2019-05-24 11:29:25
직원들이 피곤하다라 ....협력업체는 다치고 죽어라일해도 땡전한푼 준다는 말 하나도없네 오히려 업체는 손해보고있다던데.... 나쁜 사람들이네여

협력업체 2019-05-24 11:25:08
부럽다 한화토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