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3 20:29 (목)
김동일 보령시장・이복실 여사, 올해의 시장 부부상 수상
김동일 보령시장・이복실 여사, 올해의 시장 부부상 수상
  • 이미선 기자
  • 승인 2019.05.16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부애 토크 콘서트 등 가정문화 조성 기여

보령시는 16일 오전 국회도서관에서 열린 2019 세계 부부의 날 기념식에서 김동일 시장과 이복실 여사가 ‘올해의 시장 부부 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세계부부의날위원회와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가 공동주최한 이번 행사는 제25회 세계 부부의 날 및 국가기념일 제정 12주년을 맞아 전국의 모범적이고 금슬 좋은부부를 발굴, 시상하기 위해 마련됐다.

김동일 시장과 이복실 여사는 지난 1975년 12월 부부 공무원으로 결혼해  올해로 44년차를 맞고 있다.

보령시는 웃음꽃을 피우는 가정, 퇴근하면 반갑게 맞아주는 가정 문화 조성에 기여하기 위해 매년 시민 부부를 대상으로 부부애 토크 콘서트를 개최하는 등 행복한 가정문화 조성에 힘쓰고 있다. 

또 결혼기피 현상을 극복하기 위해 산부인과 전문의 지원, 신혼부부 취득세 감면, 출산장려금 향상 지원과 어린이집 무상보육 확대 및 교재교구비 지원 등 다양한 시책을 펼쳐 일․가정 양립과 저출산 극복 시책도 적극적으로 추진중이다.

김동일 시장은 “이번 수상은 우리 보령의 행복한 가정을 이끌어 가는 시민들을 대표해 받은 상으로 더욱 각별하다”며, “앞으로도 사랑이 넘치는 행복하고 건강한 가정 문화가 형성될 수 있도록 다양한 시책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는 이주영 국회부의장 아내 허영 여사의 부부특강과 지자체 및 단체장, 일반 국민 대상 올해의 부부상 시상 등으로 진행됐으며, 올해의 부부 대상으로 방송계 잉꼬부부로 알려진 최수종 ·하희라 씨가 선정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