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3 20:29 (목)
故 이인구 계룡건설 명예회장의 부인 윤종설 여사, 대전 71호 아너 가입
故 이인구 계룡건설 명예회장의 부인 윤종설 여사, 대전 71호 아너 가입
  • 박길수 기자
  • 승인 2019.05.08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버이날에 자녀들이 뜻을 모아 어머니를 아너 회원으로 추대

8일 오후 3시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의실에서 가장 따뜻한 어버이날 행사가 열렸다.

바로 故 이인구 계룡건설 명예회장의 부인 윤종설 여사의 자녀들이 어머니의 뜻을 받들어 어버이날에 윤종설 여사를 고액 기부자들의 모임인 대전 아너 소사이어티 71호 회원으로 추대한 것이다.

윤종설 여사의 아들인 계룡건설 이승찬 사장을 비롯한 자녀들은 평소에도 주변의 소외된 이웃을 위해 보이지 않는 곳에서 선행을 베풀며 지속적으로 나눔을 실천하며 지내는 어머니의 나눔을 뜻을 기리기 위해, 뜻을 모아 성금 1억 원을 어머니의 이름으로 어려운 이웃들에게 지원해 달라며 모금회에 쾌척했다.

특히 8일 어버이날에 진행된 이번 가입식은 아들과 딸들이 함께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그 어떤 어버이날 선물보다 자녀들의 따뜻한 ‘사랑’과 ‘나눔’이라는 마음을 어머니께 선물하는 값진 시간이 됐다.

안기호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은 “평소 부모의 선행을 보고 자식들이 더 큰 사랑을 펼치는 모습을 보게 되어 감격스럽다”며 “앞으로도 이런 해피 바이러스가 널리 퍼져 모두가 존중받고 행복하게 잘 사는 사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지난 2007년 12월 시작된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은 현재 전국적으로 2101명이 활동하고 있으며,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지도층이 사회문제에 관심을 갖고 나눔운동에 참여,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실천할 수 있도록 만든 개인 고액기부자들의 모임으로 5년간 1억원 이상 기부 또는 약정할 경우 회원으로 가입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