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23 14:15 (화)
충남교육청, 일반학교 재학 장애학생 위한 통합교사 양성
충남교육청, 일반학교 재학 장애학생 위한 통합교사 양성
  • 이정석 기자
  • 승인 2019.04.15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공주교대와 업무협약

김지철(왼쪽)  충남교육감이 일반학교 재학 장애학생 통합교사 양성을 위해 양병근 공주교육대학교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지철(왼쪽) 충남교육감이 일반학교 재학 장애학생 통합교사 양성을 위해 양병근 공주교육대학교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충남교육청이 일반학교 재학 장애학생 지도를 위한 통합교사 양성에 나선다.

도 교육청은 15일 일반학교에서 장애학생과 비장애학생의 통합교육을 담당할 교사 양성을 위해 공주교육대학교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유·초·중·고등학교 장애학생의 76.1%가 일반학교에 배치되는 상황에서 통합학급에서 장애특성에 맞는 교육이 적절히 이뤄질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양 기관은 향후 우수한 초등 통합교사 양성을 위한 특수교육 교육실습, 연구, 연수 등 장애학생 교육을 위해 상호 협력한다. 

특히, 공주교육대는 2학년 360명 학생을 대상으로 도내 7개 특수학교에서  ‘참관 실습 및 봉사’ 교육실습을 추진함으로써 장애 특성에 대한 이해 및 지도 방법을 배워 향후 통합학급을 담당하게 됐을 때 장애학생 교육을 위한 수업 역량을 강화하게 된다. 

김지철 교육감은 “이번 협약을 통해 현장 맞춤 특수교육 지원을 강화하고, 일반학교에 다니는 장애학생의 교육권 보장을 위한 통합교육 기반이 조성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