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3-25 08:15 (월)
당진시, 채종포산 벼 종자 18일부터 농가 공급
당진시, 채종포산 벼 종자 18일부터 농가 공급
  • 천기영 기자
  • 승인 2019.03.15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광, 새일미 등 2개 품종

당진시농업기술센터 전경
당진시농업기술센터 전경

당진시농업기술센터는 지난해 석문간척지에 소재한 직영 종자채종포에서 생산한 벼 종자 105t을 18일부터 지역농가에 공급한다.

공급대상은 센터 종자개발팀에 벼 종자를 신청한 농가로 공급 품종은 지난해 재배된 삼광과 새일미 2개 품종이다.

공급가격은 2018년산 정부 보급종 미소독분 공급가격의 85% 수준인 20㎏당 3만8430원으로 소포장 돼 농가에 공급한다.

또 올해 벼 종자 공급은 농업인이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카드결재 시스템을 구축해 현금을 직접 받지 않고, 카드로 결재할 수 있도록 했다.

한편 이번에 공급되는 벼 종자는 발아율이 94.5%로 국립종자원 발아율 합격기준인 85%보다 높으며, 벼 품종 유전자 분석을 통해 혼종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관리해 품질이 매우 우수한 고품질 종자다.

2013년 전국 최초로 설립된 당진시종자운행은 벼 종자 채종포를 운영해 당진지역 소요량의 약 13.2%에 해당하는 우량 벼 종자를 생산해 보급하고 있다.

당진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18일부터 농가 공급을 위해 포장작업 등 만반의 준비를 모두 마무리했다”며 “우량종자 보급으로 밥맛 좋은 당진쌀의 명성을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