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3-21 19:24 (목)
신보 충청영업본부, 대전·충남북 지역 보증지원 규모 확대
신보 충청영업본부, 대전·충남북 지역 보증지원 규모 확대
  • 박길수 기자
  • 승인 2019.03.14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상반기 지역별·부문별 업무계획 확정

신용보증기금 충청영업본부는 중소기업 정책금융 지원 강화와 혁신성장 및 사회적 가치 실현을 추진하기 위해 2019년 상반기 부문별·지역별 보증운용계획을 확정했다고 14일 밝혔다.

우선, 중소기업의 원활한 자금조달과 안정적인 성장을 견인하기 위해 5310억 원의 신규보증을 공급하고, 지역 경제기반의 주축이 되는 수출·창업기업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이들 기업을 중점정책부문 대상으로 운용할 계획이다.

신용보험은 외상거래 위험 해소를 통한 연쇄부도 방지를 위해 전년도 같은 시기보다 678억 원 늘어난 8350억 원을 인수해 공적 역할을 강화하기로 했다.

특히, 성장동력을 보유한 중소기업에 은행·기관·민간의 출연금을 기본재산으로 특별출연협약보증 777억원을 공급하고, 새로운 산업환경과 기술변화를 반영한 미래신사업분야의 사업화를 촉진하기 위해 SMART융합보증 474억원과 지식재산보증 151억원을 지원함으로써, 정부시책에 부응하기로 했다.

수도권에 편중된 4차산업 영위 유망스타트업에 대한 투자 활성화를 위하여 ‘투자+융자’ 복합금융지원을 확대하고, 양질의 민간일자리 창출·유지를 위해 2568억 원의 보증을 공급하는 등 지역경제의 기반을 강화하고 경제 활력을 제고할 예정이다.

또 중규모 이상 기업의 자금조달 경로를 다양화하고 최근 경쟁력 약화로 일시적 어려움을 겪는 자동차부품산업(제조,도소매)의 유동성 지원을 위해 자산유동화증권 신규발행시 최소 390억 원 이상의 금액을 우리지역 기업에 배분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취약계층에게 사회서비스 및 일자리를 제공하거나 지역사회에 공헌하는 등 주민 삶의 질 향상과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는 사회적기업의 금융접근성을 개선하고 성장발판을 마련하기 위해 58억 원의 신규보증을 공급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